한국 높이뛰기 간판 우상혁 세계 1위, 2m33 넘어 우승…시즌 최고 기록
한국 높이뛰기 간판 우상혁 세계 1위, 2m33 넘어 우승…시즌 최고 기록
  • 승인 2023.06.27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상혁 / 사진=대한육상연맹 제공
우상혁 / 사진=대한육상연맹 제공

 

한국 높이뛰기 간판 우상혁(27·용인시청)이 2023 전국육상선수권 대회에서 시즌 세계 최고 기록을 세웠다.

지난 26일 이투데이의 보도에 따르면 우상혁은 25일 강원도 정선 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회 남자 높이뛰기 결선에서 2m33을 넘어 우승했다.

2위 윤승현(울산광역시청)의 기록은 2m10이었다.

2m25를 2차 시기에서 성공한 우상혁은 2m30은 3차 시기에서 넘었다.

2m30을 넘고서 관중을 바라보며 세리머니를 펼친 우상혁은 올 시즌 개인 최고 2m32보다 1cm 높은 2m33을 넘는데 성공했다.

이 기록은 주본 해리슨(미국), 조엔 바덴(호주)과 함께 2023년 남자 높이뛰기 기록 공동 1위에 해당한다.

시즌 세계 최고 기록 타이를 달성한 우상혁은 이제 다음 달 초 유럽에서 열리는 스톡홀름 다이아몬드리그에 출전해 금메달을 노린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