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프리메라리가 4월 이달의 선수 후보 등극…“한국 선수 최초 멀티골”
이강인, 프리메라리가 4월 이달의 선수 후보 등극…“한국 선수 최초 멀티골”
  • 승인 2023.04.27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인 / 사진=이강인 인스타그램
이강인 / 사진=이강인 인스타그램

 

마요르카의 이강인이 프리메라리가 이달의 선수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27일 마이데일리의 보도에 따르면 이강인은 프리메라리가 사무국이 26일(현지시간) 발표한 프리메라리가 4월 이달의 선수 후보에 선정됐다.

이강인은 지난 24일 열린 헤타페와의 2022-23시즌 프리메라리가 30라운드에서 멀티 골을 터트리며 3-1 역전승을 이끄는 등 마요르카 공격을 이끌며 꾸준한 활약을 펼쳤다.

이강인은 헤타페 전에서 후반 11분 골문 앞 왼발 슈팅으로 동점골을 터트린데 이어 후반전 추가시간에는 마요르카 진영부터 상대 페널티에어리어까지 70m 가량 단독 드리블 돌파를 선보이며 멀티 골에 성공한 것.

특히 이강인은 한국 선수로는 사상 처음으로 프리메라리가 한 경기에서 멀티 골을 터트리는 맹활약을 펼쳤다.

이강인은 프리메라리가 사무국이 선정한 프리메라리가 30라운드 베스트11에 선정된데 이어 프리메라리가 4월의 선수 후보에도 포함되는 경사를 맞았다.

한편 마요르카는 27일 열린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의 2022-23시즌 프리메라리가 31라운드에서 1-3 역전패를 당했다.

이강인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전에서 후반 11분 교체 투입되어 30분 남짓 활약했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