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전 의원, 국민의 힘 당 대표 출마할까?…“정치 여정 돌아보고 있다”
나경원 전 의원, 국민의 힘 당 대표 출마할까?…“정치 여정 돌아보고 있다”
  • 승인 2023.01.20 0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경원 / 사진=나경원 페이스북
나경원 / 사진=나경원 페이스북

 

국민의 힘 당 대표 출마를 고심 중인 나경원 전 의원이 "생각을 곧 정리해 말씀 드리겠다"고 말했다.

지난 19일 연합뉴스의 보도에 따르면 나 전 의원은 이날 오후 7시께 서울 용산구 자택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당대표 출마 여부를 결정 했냐'는 질문에 "며칠간 제 지난 정치 여정에 관해 생각해보고 뒤돌아보고 있다"며 이처럼 밝혔다.

나 전 의원은 저출산 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직 및 기후환경대사직에서 해임된 것과 관련한 윤석열 대통령의 '본의'를 놓고 대통령실과 갈등을 빚었고, 이후 당내 친윤(친윤석열)계로부터 집중적인 공격을 받고 있다.

나 전 의원은 "죽었다 깨어나도 반윤은 되지 않을 것"이라고 한 과거 발언에 대해선 "(그) 입장은 늘 같은 입장"이라고 답했다.

그는 대통령에게 본의가 왜곡돼 전달됐다는 자신의 입장에 변화가 없는지, 최근 국민의 힘 초선 의원들이 낸 집단성명을 어떻게 생각하는지 등을 묻자 "수고 많으십니다"라고만 하고 집으로 들어갔다.

나 전 대표는 순방 중인 윤 대통령이 귀국하는 21일까지는 대외 공개 활동을 중단하고 숙고의 시간을 가질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나 전 의원을 돕고 있는 박종희 전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에서 나 전 의원의 입장 표명 시기에 관해 "(대통령이) 경제외교, 국익외교를 할 때 국내 정치 문제로 걱정을 끼치는 것은 조금 조심스럽기 때문에, 귀국 이후에 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news@newsinside.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