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라이크존, 국내 스크린야구 업계 최초 ‘선수협 모드 패치’ 업데이트 진행
스트라이크존, 국내 스크린야구 업계 최초 ‘선수협 모드 패치’ 업데이트 진행
  • 승인 2019.07.15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O 게임 라이선스에 이은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라이선스 계약 체결로 차별화된 콘텐츠 제공
‘스트라이크존’이 7월 8일(월), 국내 스크린야구 업계 최초로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선수협) 모드 패치’ 업데이트를 진행했다/사진=스트라이크존
‘스트라이크존’이 7월 8일(월), 국내 스크린야구 업계 최초로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선수협) 모드 패치’ 업데이트를 진행했다/사진=스트라이크존

㈜뉴딘콘텐츠(대표이사 김효겸)의 스크린야구 브랜드 ‘스트라이크존’은 지난 8일(월), 고객이 원하는 한국야구위원회(KBO) 구단의 소속 선수가 되어 스크린야구를 즐길 수 있는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 모드 패치’ 업데이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스트라이크존은 올해 6월, 국내 스크린야구 업계 최초로 선수협과 선수 초상권 및 정보를 사용할 수 있는 정식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며 브랜드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특히, 스트라이크존을 운영 중인 뉴딘콘텐츠는 지난 1월, KBO 게임 라이선스 사업 대행업체를 선정하는 경쟁 입찰에서 기술력과 경쟁력을 입증 받으며 근 10년 만에 KBO의 새로운 파트너사로 선정된 바 있다. 이어 이번 선수협과의 라이선스 계약 체결을 통해 다시 한 번 타 브랜드와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이며 고객층 확보에 박차를 가했다.

선수협 모드패치의 경우, KBO에 선수로 등록되어 있는 선수의 △이름 △등번호 △사진 △선수 기록 등 상세 정보에 대한 업데이트를 진행했으며 전국 스트라이크존 시스템 내 주요 2개모드(정규, 정규 1:1:1 모드)에 일괄 적용됐다.

이번 선수협모드는 오는 8월까지 고객들에게 무료 제공되며 9월부터는 선수협 모드를 유료 콘텐츠로 전환해 일반모드와 분리된 정식 패치를 선보일 예정이다. 스트라이크존은 향후 KBO 구단별 베스트 라인업과 선수 개인별 기록에 따른 능력치 등 KBO 관련 최신 정보를 주기적으로 업데이트해 스크린야구를 즐기는 재미를 한층 더하며 고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뉴딘콘텐츠 김창완운영사업팀장은 “현재 보유하고 있는 KBO 10개 구단의 CI, 구단명, 엠블럼 등은 물론 이번 선수협 모드 패치로 스트라이크존만의 차별화된 콘텐츠를 고객들에게 제공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평소 좋아하던 구단의 소속 선수가 되어 스크린야구를 재밌게 즐기시길 바라며, 앞으로도 브랜드 경쟁력 강화와 차별화된 콘텐츠 개발로 스크린야구 저변 확대 및 대중성 확보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이번 업데이트 관련자세한 정보 및 문의는 스트라이크존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APP), 고객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스트라이크존은 2016년 2월, 논현 직영 1호점오픈을 시작으로 현재 약 190개의 가맹점을 운영 중이며 최근 고객들을 위한 ‘KT 제휴’ 게임 요금 20% 할인 프로모션을 통해 매주 월요일마다 실속 있는 가격으로 스크린야구를 즐길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스트라이크존을 운영 중인 ‘뉴딘콘텐츠’는 스크린야구 브랜드 ‘스트라이크존’을 비롯해 스크린테니스 ‘테니스팟’, 스크린낚시 ‘피싱조이’ 등다양한 스크린 스포츠 콘텐츠 개발 및 운영에 주력하며 스크린 스포츠 업계 발전에 힘쓰고 있다. 

[뉴스인사이드 박진아 기자 news@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