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싸TV] 네이처 루 “안무 연습 중 발가락 골절상, 호전 중” (‘아임 소 프리티’ 쇼케이스)
[인싸TV] 네이처 루 “안무 연습 중 발가락 골절상, 호전 중” (‘아임 소 프리티’ 쇼케이스)
  • 승인 2019.07.10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처 루가 부상 투혼을 발휘했다.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걸그룹 네이처(NATURE)의 첫 번째 미니앨범 ‘아임 소 프리티(I’m So Pretty)‘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네이처의 멤버 오로라, 새봄, 루, 채빈, 하루, 로하, 유채, 선샤인 등이 참석해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 무대와 앨범에 관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날 루는 “안무 연습 도중에 넘어졌다. 발가락 골절상을 입었다. 병원에서 한 달 동안 춤추는 것을 자제하라고 했다. 그래서 무대 활동은 함께 못 하지만 라디오나 인터뷰, 프로그램 촬영은 참여할 예정이다. 열심히 관리하고 있다. 호전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내가 좀 예뻐’(I’m So Pretty)는 새침하고 짓궂게 놀리는 듯한 캐치한 멜로디와 롤러코스터 같은 다양한 색깔의 구성을 오가는 신나는 업템포 댄스팝으로, 남들은 여우라 말하지만 예쁘고 매력이 넘쳐서 그러는 거라 말하는 자신감 있는 소녀의 모습을 위트 있고 재치 있게 풀어낸 가사가 인상적인 곡이다.

한편, 네이처는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뉴스인사이드 이현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