펀치, 오는 30일 신곡 ‘럽미’로 기습 컴백…“신선한 충격 선사할 예정”
펀치, 오는 30일 신곡 ‘럽미’로 기습 컴백…“신선한 충격 선사할 예정”
  • 승인 2019.06.24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펀치/사진=냠냠엔터테인먼트
펀치/사진=냠냠엔터테인먼트

 

가수 펀치(Punch)가 새 앨범으로 컴백한다.

24일 소속사 냠냠엔터테인먼트 측은 “가수 펀치가 30일 기습 컴백한다. 펀치의 신곡 ‘럽미(LOVE ME)’는 그간의 노래들과는 완전히 다른 장르로, 가요 팬들에게 신선한 충격을 선사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로써 펀치는 지난 1월 발표한 첫 번째 미니앨범 ‘드림 오브 유(Dream of You)’ 이후 5개월여 만에 컴백하게 됐다.

펀치는 랩과 보컬 모두 소화 가능한 전천후 뮤지션으로서 발표하는 노래마다 흥행을 이어가며 ‘믿고 듣는 음원 강자’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특히, 드라마 ‘태양의 후예’ OST ‘에브리타임(Everytime)’, ‘도깨비’ OST ‘스테이 윗 미(Stay With Me)’로 음원차트 1위를 휩쓸며 존재감을 확실히 각인시켰다.

또한, ‘밤이 되니까’, ‘오늘밤도’, ‘이 밤의 끝’ 등 밤 3부작을 비롯해 ‘헤어지는 중’으로 음원차트 상위권에서 롱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고, 그 결과 지난 1월에는 ‘가온차트 뮤직 어워즈’ 올해의 발견상 R&B 부문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렇듯 펀치는 가요계를 대표하는 솔로 여성 뮤지션으로 자리 잡은 만큼 이번 신곡 ‘럽미(LOVE ME)'를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펀치는 오는 30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럽미(LOVE ME)’를 발표한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