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싸TV] ‘보좌관’ 신민아, 여성 정치인으로 변신… “특정 인물 참고하지 않았다”
[인싸TV] ‘보좌관’ 신민아, 여성 정치인으로 변신… “특정 인물 참고하지 않았다”
  • 승인 2019.06.13 2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신민아가 여성 정치인으로 변신한다. 

13일 오후 서울 강남구 임피리엘팰리스 셀레나홀에서 열린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제작 스튜디오앤뉴) 제작발표회에 배우 이정재, 신민아, 이엘리야, 김동준, 정진영, 김갑수, 정웅인, 임원희, 곽정환 감독 등이 참석했다. 

비례대표 초선 의원이자 당 대변인 강선영 역을 맡은 신민아는 “특정 인물을 참고하지 않았다. 강선영이 가지고 있는 당당한 정치적 생각과 소신을 드러내고 싶었다. 초선 의원이다 보니깐 벽에 부딪히는 점이 있다. 선영이의 방식으로 표현해서 의미 있는 캐릭터를 만드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리얼 정치 플레이어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다. 

한편,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은 오는 14일 금요일 밤 11시 JTBC 첫 방송. 

[뉴스인사이드 이현미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