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포토] 이휘재 '충격에…굳게 다문 입'
[SS포토] 이휘재 '충격에…굳게 다문 입'
  • 승인 2010.03.29 22: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휘재 ⓒ SSTV

[SSTV|이새롬 기자] 개그맨 이휘재가 고 최진영의 빈소에 들어서고 있다.

고 최진실의 동생이자 배우로 활동한 최진영(39)이 29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사망 원인은 자살로 추정된다.

최진영은 2008년 10월 누나인 최진실이 사망하자 실의에 잠겨 살아왔다. 최진영의 시신이 서울 강남 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에 안치됐다.

2007년 KBS 2TV '사랑해도 괜찮아' 이후 특별한 작품 활동을 하지 않았던 그는 최근 안방극장 복귀를 준비해 왔으나, 끝내 스스로 목숨을 끊어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경찰은 최진영이 숨진 자택 현장에서 정확한 사망 경위와 원인을 조사 중이다.

고인의 장례는 3일장으로 치러질 예정이다. 발인은 31일이며 누나 최진실의 납골묘가 있는 경기도 양평군 갑산공원에 영면하게 된다.

[스포츠서울TV 새이름 SSTV|www.newsinside.kr]
모바일로 생생연예현장 동영상보기 [SHOW,fimm+TV+뉴스와생활+SS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