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싸무비] ‘기생충’ 박명훈, 밖으로 나온 비밀병기…봉준호 “스포트라이트 비춰주고 싶다”
[인싸무비] ‘기생충’ 박명훈, 밖으로 나온 비밀병기…봉준호 “스포트라이트 비춰주고 싶다”
  • 승인 2019.06.13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박명훈/사진=엘아이엠엔터테인먼트
배우 박명훈/사진=엘아이엠엔터테인먼트

‘기생충’을 본 사람들이라면 “리스펙!”을 외치는 기묘한 한 남자가 한동안 뇌리에서 지워지지 않을 것이다. 스포일러 방지로 인해 그동안 숨어있던 배우 박명훈이 이제는 세상 밖으로 나왔다.

봉준호 감독의 신작 ‘기생충’이 관객수 700만을 넘어 천만을 바라보고 있다. ‘기생충’에는 봉준호 감독의 페르소나라 불리는 송강호를 비롯해 많은 베테랑 배우들이 극을 촘촘하게 채웠다. 

개봉 전부터 봉준호 감독이 직접 스포일러에 대한 당부의 글을 남겼을 만큼 영화의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고, 극장에서 영화를 처음 접한 관객들은 예상치 못한 문광(이정은 분)과 근세(박명훈 분)의 존재감에 압도됐다. 특히 박명훈은 칸 레드카펫에도 오르지 않은 것은 물론 영화 정보에도 개봉 전까지 나오지 않아 누구도 예상할 수 없었다.

개봉 전 뉴스인사이드와의 인터뷰에서 봉준호 감독은 “박명훈 배우는 (스포 때문에) 아직 아무에게도 말도 못하고 있다. 스포트라이트를 비춰주고 싶다. 근세의 존재에 영화의 주제가 들어갔다고 봐도 될 것 같다”며 배우와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기생충’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박명훈은 대중에게 익숙한 얼굴은 아니지만 극단 학전 출신의 베테랑 배우로 뮤지컬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지하철 1호선’, ‘명성황후’, ‘라디오스타’ 등에 출연했다. ‘기생충’에서 부부 호흡을 맞춘 문광 역의 이정은과는 연극 ‘라이어’에서 함께 무대에 오른 인연이 있다. 

드라마로는 ‘넝쿨째 굴러온 당신’, ‘왕가네 식구들’, ‘슈퍼대디 열’, ‘뷰티 인사이드’ 등에 출연했으며 ‘또! 오해영’에서 신스틸러 활약으로 주목받았다.

영화 ‘재꽃’ GV에서 만난 배우 박명훈, 봉준호 감독/사진=박명훈 인스타그램
영화 ‘재꽃’ GV에서 만난 배우 박명훈, 봉준호 감독/사진=박명훈 인스타그램

영화계는 가장 늦게 발을 들였으며 2015 ‘산다’를 시작으로 ‘스틸 플라워’, ‘재꽃’ 등에 출연했다. 2017년 독립 영화 ‘재꽃’으로 들꽃영화상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른 박명훈은 당시 비슷한 시기에 봉준호 감독의 ‘옥자’가 개봉하며 인연을 맺기 시작했다. ‘재꽃’을 감명 깊게 본 봉준호 감독은 ‘재꽃’의 GV 행사 모더레이터로 참석했고, 이후 박명훈을 ‘기생충’에 비밀병기로 캐스팅했다. 

‘기생충’에서 영화를 관통하는 메시지와 기괴한 열연으로 주목받은 박명훈의 다음 캐릭터에 관심이 모인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