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준-이광연-이강인 빛났다” 대한민국,에콰도르 꺾고 ‘2019 u20 월드컵’ 우크라이나와 결승
“최준-이광연-이강인 빛났다” 대한민국,에콰도르 꺾고 ‘2019 u20 월드컵’ 우크라이나와 결승
  • 승인 2019.06.12 0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광연 /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이광연 /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대한민국 U-20 대표 팀이 에콰도르를 꺾고 ‘2019 u20 월드컵’ 결승에 진출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U-20 대표팀은 12일(한국 시간) 폴란드 루블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년 국제축구연맹(FIFA) 폴란드 U-20 월드컵 4강전에서 최준의 결승골에 힘입어 에콰도르를 1대0으로 꺾었다.

이로써 대한민국 U-20 대표 팀은 사상 첫 결승에 진출한 것.

이날 이강인은 전반38분 프리킥 찬스에서 왼발 슛으로 최준에게 볼을 배달했다.

최준은 이를 놓치지 않고 왼쪽 박스에서 골문을 향해 쇄도하며 오른발 슈팅으로 결승골을 터트렸다.

또한 이날 최준, 이강인 못지않게 맹활약을 펼친 선수는 바로 골키퍼 이광연이었다.

이광연은 눈부신 선방쇼를 펼치며 한국 축구 팬들을 열광하게 만들었다.

한편 대한민국 U-20 대표 팀은 오는 16일 새벽 1시 우크라이나와 결승전을 펼친다.

 

[뉴스인사이드 김희선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