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정은지 “공포 영화 ‘0.0MHz’ 촬영 중 의문의 목소리 ‘날 들여보낸 건 너네야’”
‘아는형님’ 정은지 “공포 영화 ‘0.0MHz’ 촬영 중 의문의 목소리 ‘날 들여보낸 건 너네야’”
  • 승인 2019.05.25 2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아는형님’ 캡처
사진=JTBC ‘아는형님’ 캡처

 

‘아는형님’ 정은지가 영화 ‘0.0MHz’ 촬영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 181회에는 에이핑크 정은지, 슈퍼주니어 규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정은지는 개봉을 앞둔 공포 영화 ‘0.0MHz’에 관해 “공포 영화다. 귀신을 보는 역할로 등장한다”고 소개했다.

이상민은 “예고편을 봤는데 잘 될 것 같다. 정은지 연기가 귀신보다 무섭다”고 말했다.

촬영 일화에 관해 정은지는 “사전 리딩을 했다. 감독님이 나중에 들어보는데 ‘날 들여보낸 건 너네야’라는 대사가 두 사람 목소리로 들렸다고 했다”며 “그 이야기를 들으니 나중에 촬영할 때 더 무서웠다”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정진희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