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션한 남편’ 김정태 “간암 투병, 생각보다 빨리 회복 했다”
‘신션한 남편’ 김정태 “간암 투병, 생각보다 빨리 회복 했다”
  • 승인 2019.05.23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태/사진=skyTV
배우 김정태/사진=skyTV

 

‘신션한 남편’ 김정태가 자신의 현재 건강상태에 대해 전했다.

23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서강대학교 삼성 가브리엘관에서는 skyDrama 새 예능프로그램 ‘신션한 남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간담회에는 신동엽, 션, 김태현, 페트리, 홍록기, 김정태, 주아민 남편 유재희가 참석했다.

앞서 김정태는 간암 투병 소식을 전해 대중들의 우려를 샀던 바. 이후 ‘신션한 남편’을 통해 방송에 복귀하게 된 그는 현재 건강상태에 대해 “많이 염려해주신 덕에 생각보다 빨리 회복 했다”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회복 과정에서 그전에 하지 못했던 운동도 했다. 빨리 회복하고 싶어서 운동을 했더니 다른 분들보다 일찍 회복한 것 같다”라며 “생각보다 큰 수술이라 주위에서 염려 했는데 수술이 컸던 것에 비해 회복이 빨랐다. 감사하게 생각한다”라고 덧붙였다.

‘신션한 남편’은 스타 부부들의 리얼한 일상생활을 관찰하고 닮은 듯 다른 두 남자 신동엽·션이 남편력을 업그레이드 시킬 ‘좋은 남편 노하우’를 빠짐없이 전수하는 국내 최초 ‘남편 코디 프로젝트’.

한편 ‘신션한 남편’은 오는 28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