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싸TV] 태런 에저튼 “엘튼 존은 사랑이 넘치는 분, 지금은 친구” (로켓맨)
[인싸TV] 태런 에저튼 “엘튼 존은 사랑이 넘치는 분, 지금은 친구” (로켓맨)
  • 승인 2019.05.2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태런 에저튼이 엘튼 존과의 첫 만남을 떠올렸다.

23일 오전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에서 열린 영화 ‘로켓맨’ 내한 기자간담회에 배우 태런 에저튼과 덱스터 플레처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태런 에저튼은 “엘튼 존은 영화 ‘킹스맨: 골든 서클’을 촬영 하면서 처음 만났다. 당시 저는 엘튼 존의 수백만 명 팬 중 한명이었다. 상징적인 인물을 만나게 돼서 긴장했던 기억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로켓맨’을 찍으면서 엘튼 존을 알아가는 과정이 즐거웠다. 워낙 친절하고 따뜻하고 사랑이 넘치는 분이다. 무엇보다 친구가 됐다는 게 정말 기뻤다”고 전했다.

영화 ‘로켓맨’은 전 세계가 사랑한 팝의 아이콘 ‘엘튼 존’의 환상적인 음악과 열광적인 무대, 드라마틱한 인생을 담아냈다.

[뉴스인사이드=조성욱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