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아크릴산 누출, 얼마나 독하길래? "심각한 화상..증기가 눈에 들어가면.."
안성 아크릴산 누출, 얼마나 독하길래? "심각한 화상..증기가 눈에 들어가면.."
  • 승인 2019.05.21 08: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성시가 긴급 재난 문자를 통해 아크릴산 유출을 경고한 가운데, 아크릴산의 피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부식성인 매우 강한 아크릴산이 피부나 눈에 닿으면 각막 등에 심각한 화상을 일으키며, 증기만으로도 눈이 충혈되거나 가렵게 되는 경우도 있다고 전문가들은 전했다.  뿐만 아니라 그 증기를 흡입한 경우 호흡기 계통에 화상을 일으킬 수 있으며, 졸음이나 두통, 기침, 호흡 곤란을 유발하기도 한다.

안성시는 오늘(21일) 오전 6시22분 긴급재난문자를 통해 "안성시 삼죽면 용월리 에스피에스공장 아크릴산 누출발생"이라며 "인근 주민은 안전에 유의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아크릴산은 유기 화합물이자 불포화 카복실산에 속하는 물질로 바이닐폼산이나 에틸렌카복실산, 프로펜산이라고도 한다.
인공적으로 알릴알코올을 두 번 산화시키거나 클로로프로피온산의 탈염화수소 반응, 옥시프로피온산의 탈수 반응을 통해 얻으며, 공업적으로는 아세틸렌의 카르보닐화 반응을 이용하여 얻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