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규현, “새 앨범 희철이 형에게 가장 먼저 들려줬다”(인터뷰)
슈퍼주니어 규현, “새 앨범 희철이 형에게 가장 먼저 들려줬다”(인터뷰)
  • 승인 2019.05.20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퍼주니어 규현/사진=SJ레이블
슈퍼주니어 규현/사진=SJ레이블

 

그룹 슈퍼주니어 규현이 새 앨범을 김희철에게 가장 먼저 들려줬다고 밝혔다.

최근 규현은 청담 SM커뮤니케이션 센터서 새 앨범 ‘너를 만나러 간다’ 발매 기념 라운드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규현은 이번 솔로 곡에 대한 멤버들의 반응을 묻자 “아직 멤버들에게 곡을 들려준 적이 없다. 제가 미리 설레발을 안치는 스타일이다. 처음 앨범을 만들 때도 준비하다가 엎어진 적이 있어서 주변 사람들에게 말을 잘 안 한다. 그나마 희철이 형이랑 요즘 같이 시간을 많이 보내서 슬쩍 노래를 들려드린 적이 있다. 형은 언제나 그렇듯 좋다고 해주셨다”고 답했다.

또한 규현은 소집 해제 날 실시간 검색어에까지 올라간 것에 대해 “첫날 정도야 많이 관심을 받을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 근데 예상보다 너무 큰 관심을 주셔서 되게 놀랐다. 나중에는 부담스럽기도 했다. 사회 복무원으로 다녀왔는데 이렇게 많은 관심을 받으면 욕을 하시는 분들도 있지 않은가(웃음). 그래서 걱정이 많았는데 사실 욕이든, 좋은 말이든 언급 해주시는 것만으로도 좋았다.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타이틀곡 ‘애월리 (Aewol-ri)’는 짝사랑하는 이와 멀어질까 두려운 마음에, 사랑하는 감정을 애써 숨겨 보려는 애틋한 스토리를 가사로 표현했으며, 빈티지한 느낌의 피아노 선율로 애절함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한편, 규현의 새 싱글 앨범 ‘너를 만나러 간다 (The day we meet again)’는 오늘(20일) 오후 12시에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