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의골목식당' 정인선, 무서운 선배 연기자 언급…"이 분 아갈머리 선배잖아요"
'백종원의골목식당' 정인선, 무서운 선배 연기자 언급…"이 분 아갈머리 선배잖아요"
  • 승인 2019.05.16 0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인선이 무서운 선배 연기자로 염정아를 꼽았다.

15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 정인선이 무서워하는 선배로 염정아를 언급했다.

이날 김성주는 꼬치집 사장이 백종원에게 호된 가르침을 받는 것을 지켜보면서 "꿈을 찾아가는 사람들이 롤모델을 찾거나 가르침을 받는게 '골목식당'의 취지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위생상태를 지적받은 사장이 계속 방송 출연을 하는 것이 논란이 되자 이를 설명한 것으로 보인다.

김성주는 "관심이 있으니까 지켜보는 거다"라고 말한뒤 "갑자기 드는 생각인데 개인적인 질문 해도 되겠냐. 인선씨가 무서워하는 선배는 누구냐"고 물었다. 정인선은 주저했고 제작진은 스케치북을 건넸다. 거기에 몰래 이름을 써내려갔지만 두 글자가 곧 밝혀졌다. 배우 염정아였다.

김성주는 먼저 이름을 확인한뒤 "이 분 아가리 선배 아니냐"고 말했다가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김성주는 "아갈머리 그 분 아니냐"고 물어 정인선을 웃게 만들었다. 정인선은 "'골목식당' 한다는 얘기 듣고서도 너무 좋아하는 프로라고 잘해보라고 말씀해주셨다.

그녀는 "방송에서 굉장히 궁금한 예고가 나올때 카톡을 보내신다. 무슨 일이냐고 물으시면 하늘같은 선배님이 카톡을 주시니 말씀을 안드리기도 뭐하고"라고 설명했다. 이어 "조금씩은 미리 말씀을 드려요. 죄송합니다"라고 제작진에 사과해 웃음을 자아냈다.

[뉴스인사이드 김혜정 기자/ 사진=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