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스타킹' 공식사과 불구 비난 '쇄도'
SBS '스타킹' 공식사과 불구 비난 '쇄도'
  • 승인 2009.07.22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킹 ⓒ SBS

[SSTV|박정민 기자] SBS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대회 스타킹'(이하 스타킹)의 표절건에 대한 SBS 측의 공식사과에도 불구하고 비난 여론이 끊이지 않고 있다.

SBS 측은 22일 오전 '스타킹 표절건에 대한 사과문'이란 보도 자료를 통해 일체의 과실을 인정하고 머리 숙여 사과한다는 내용을 전했다.

SBS는 "'스타킹 일본 동영상 표절 건'에 대해 진위를 알아본 결과, 제작진이 일본 동영상을 출연자에게 제공하고 연습시켜 출연시킨 것이 사실로 드러나 해당 연출자를 즉시 교체하고 연출정지의 징계를 했다"며 "이번 '표절 건'은 프로그램의 기획의도와 정면 배치될 뿐 아니라 시청자의 신뢰에 반하는 행위로 어떤 변명으로도 용납될 수 없는 사안이다. 시청자 여러분께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같은 SBS 측의 공식 사과에도 불구하고 스타킹을 즐겨보던 시청자들은 배신감에 분노를 삭히지 못하고 있다. 한 네티즌은 "너무 재밌게 보던 프로그램이었다.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엄벌에 처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시청자들을 우롱했다. 특히 시청자들의 참여로 만들어지는 방송이라 더 많은 감동을 받았는데 거짓말이라 생각하니 충격이 크다. 연출자를 중징계한다해도 프로그램의 진정성은 회복할 수 없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일부 네티즌들은 "프로그램을 없애야한다. 거짓 방송은 더이상 보기 싫다", "이제껏 열심히 해온 출연자들을 욕되게 했다. 더이상 방송을 하는 것은 말도 안된다" 등 프로그램의 폐지를 요구했다.

한편, '스타킹'은 지난 18일 방영된 '3분 출근법'이 일본의 한 방송을 표절했다는 의혹에 휘말렸다. 심지어 제작진이 인터넷 UCC제작단 '두부세모'를 직접 섭외해 일본 동영상을 따라하게끔 연습시킨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었다.

[스포츠서울TV 새이름 SSTV|www.newsinside.kr]
모바일로 생생연예현장 동영상보기 [SHOW,fimm+TV+뉴스와생활+SSTV]

[VOD-'아프리카 우물파기' 기부 협약식 참석한 '스타MC' 군단]

[VOD- 김영희PD '헉 아프리카' 출판기념회, "좋은일 함께 해요"]
[VOD- '신아리랑' 부른 조선족 가수 김미아 '가슴을 울리는 열창']
[VOD- 스타킹 출연 '얼짱가수' 김미아 "인순이씨에게 노래 배우고 싶다"]

보도자료 및 제보=sstvpress@naver.com
[나를 움직이는 이슈, UCC의 중심]
[스포츠서울TV 새이름 SSTV|www.newsinsid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