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 “산다라박은 의리녀…흔쾌히 피처링 참여해줬다”
박봄 “산다라박은 의리녀…흔쾌히 피처링 참여해줬다”
  • 승인 2019.03.13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박봄이 피처링에 참여해준 산다라박을 언급했다.

13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는 박봄 새 솔로 앨범 ‘Spring(봄)’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타이틀곡 ‘봄’은 팝 기반의 그루브 한 사운드와 박봄의 리드미컬한 가창법이 돋보이는 곡으로, 봄이라는 비유적 표현을 통해 많은 메시지를 담았다. 특히 피처링에는 산다라박이 참여해 화제를 모았었다.

이날 박봄은 “오랜만에 인사를 드린다. 너무 떨리고 설레서 어젯밤도 잠을 잘 못 잤다. 잘 부탁드린다”며 컴백 소감을 전했다.

이어 8년간의 근황으로 “열심히 음악도 듣고, 영화도 보고, 드라마도 보며 지냈다”며 “8년 동안 팬 분들이 정말 보고 싶었다. 오랫동안 기다려주셨는데 그만큼 제가 열심히 하고 다양한 모습 보여 드리겠다”며 팬들을 언급했다.

산다라박과의 작업에 대해 “산다라박이 의리녀다. 제가 러브콜을 했다. ‘네가 해줬으면 좋겠다’고 했는데 기꺼이 하겠다고 해줬다”며 “오늘도 문자가 왔다. 잘하고, 무대를 휘어잡으라고 해줬다”고 말했다.

박봄은 “이름은 생각해보지 않았지만 나비 같다고 생각한 안무다”라며 포인트 안무를 선보였다. 이에 MC 딩동은 “그럼 포인트 안무로 ‘나비춤’ 어떠냐”고 제안했다.

한편, 박봄 첫 솔로앨범 ‘Spring(봄)’은 오늘(13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사진=김혜진 기자]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