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청아 측 “정준영? 사적인 친분 NO…악성 루머 법적 대응” (공식입장)
이청아 측 “정준영? 사적인 친분 NO…악성 루머 법적 대응” (공식입장)
  • 승인 2019.03.13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청아 측이 정준영과 관련된 루머에 대해 선을 그었다.

앞서 정준영은 불법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지인들에게 유포한 혐의로 입건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해당 ‘몰카’ 피해자 리스트라며 이청아를 비롯한 여성 연예인들의 이름이 담긴 거짓 정보가 온라인 상에서 확산 되고 있는 상황.

이에 이청아의 소속사 킹스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13년 정준영과 한 뮤직비디오 촬영을 함께 진행한 것 외에는 사적인 친분이 없는 관계”라며 “SNS 등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악성 루머 또한 배우와 관련 없는 일로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당사는 내용을 유포하고 확대 재생산해 배우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모든 SNS, 게시글과 댓글들을 수집해 책임을 물을 것이며 법적 절차를 토대로 강경하게 대응할 예정”이라며 “소속배우 보호를 위해 선처 없는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것으로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킹스엔터테인먼트입니다.

배우 이청아와 관련된 악성 루머에 대한 공식입장 전달드립니다.

이청아는 지난 2013년 정준영과 한 뮤직비디오 촬영을 함께 진행한 것 외에는 사적인 친분이 없는 관계임을 말씀드립니다. 그리고 현재 각종 커뮤니티, SNS 등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악성 루머 또한 배우와 관련 없는 일로 전혀 사실이 아님을 강조드립니다.

당사는 내용을 유포하고 확대 재생산해 배우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모든 SNS, 게시글과 댓글들을 수집해 책임을 물을 것이며 법적 절차를 토대로 강경하게 대응할 예정입니다.

소속배우 보호를 위해 선처 없는 강력한 법적 대응을 진행할 것으로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극 노력할 예정입니다.

감사합니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뉴스인사이드 DB]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