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과 열애설' 손예진, 나이는? 지난 썸남의 고백보니…"더럽게 헤어져서 불편해"
2019.01.21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배우 현빈과 손예진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이들의 나이 뿐만 아니라 손예진을 향한 한 남성의 지난 고백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

지난해 방송된 웹예능 '빅픽처2'에 출연했던 하하는 "손예진과는 좀 불편하다. 옛날에 썼탔었는데 좀 더럽게 헤어졌다"라고 콘셉트 섞인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옆에 있던 김종국의 하하의 어이없는 농담에 "미쳤나, 지X도 가지가지한다"라며 거짓 고백을 차단하기도 했다.

또 현빈은 영화 '협상' 중 진행한 인터뷰에서 "다시 재회한다면 어떤 장르길 바라나"는 질문에 현빈은 "손예진과 멜로 아니면 로맨틱 코미디로 재회하고 싶다"고 말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현빈과 손예진이 미국의 한 슈퍼에서 다정히 장을 보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와 관련해 앞서 이들의 소속사가 이들의 관계를 부정하며 해명했던 사실에 다시금 이목이 모이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현빈의 나이는 1982년생으로 현재 38세다. 손예진의 나이 역시 38세로 현빈과는 동갑내기다.

[뉴스인사이드 이석희 기자/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