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부터 아티스트 발굴까지” 지코, KOZ 엔터 설립…홀로서기 시작(공식입장)
2019.01.11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가수 지코(ZICO)가 엔터테인먼트를 설립, 본격적인 솔로 활동에 나선다.

11일 케이오지 엔터테인먼트는 “지코가 엔터테인먼트사 ‘KOZ Entertainment’를 설립하고 새로운 도약을 위해 나선다”고 밝혔다.

그간 블락비의 리더 겸 프로듀서로 활발한 활동을 펼쳐온 지코는 지난 8년간 쌓아온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직접 회사의 전반적인 방향성을 진두지휘해나갈 예정이다.

또한 그는 실력 있는 아티스트를 발굴하고 개발하는 데도 힘쓸 예정이다. 외부 프로듀싱에도 적극적으로 나서며 2019년에는 제작 프로듀서로도 활동 영역을 넓혀나갈 전망이다.

그동안 지코는 그룹 활동은 물론 솔로 아티스트 면모도 보여줘 왔다. 그는 ‘터프 쿠키’, ‘유레카’, ‘아티스트(Artist)’, ‘너는 나 나는 너’, ‘오만과 편견’ 등 폭넓은 스펙트럼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최근에는 성공적으로 단독 월드투어를 개최하며 대체 불가한 글로벌 아티스트로서도 입지를 다져 그의 솔로 행보에도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KOZ Entertainment는 ‘King Of the Zungle’의 약자로, 자신이 만든 음악적 생태계인 ‘정글’에서 최고의 위치를 차지하기 위해 항상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담고 있다.

이처럼 솔로 아티스트로 완벽하게 성장한 지코가 KOZ 엔터테인먼트 설립을 통해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지코는 현재 새 앨범을 준비 중이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사진=KOZ 엔터테인먼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