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탐색기, 방법보니? "근로자 1668만명 중 나의 연봉 순위는?"
2019.01.11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 연봉탐색기/사진 =한국납세자연맹 홈페이지

연봉탐색기가 화제인 가운데 그 방법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자신의 연봉만 입력하면 전체 근로자 가운데 본인의 순위가 어떻게 되는지를 알려주는 '연봉탐색기 2019'는 한국납세자연명 홈페이지에서 검색해 볼 수 있다.

한국납세자연맹 홈페이지에 따르면 "연말정산하는 근로자 1,668만명 중 나의 연봉순위를 알려드립니다"라는 내용으로 연봉을 입력하는 칸이 나온다. 입력한 연봉정보는 따로 저장되지 않는다.

또한 "본 코너에서 알려드리는 연봉순위는 납세자연맹이 펼친 연말정산검증운동과정에서 나온 2014년 연말정산 실제 데이터를 기반으로 만든 것이라 오차가 거의 없는 정확한 값 (오차범위 ±0.8%)이다"라는 내용이 담겨 있다.

'연봉탐색기 2019'는 연봉순위뿐 아니라 자신이 실제로 내는 세금과 실수령액, 절세비율, 연봉에 맞는 각종 세테크팁까지 제공해 합리적인 지출계획을 세우려는 직장인들에게 도움이 될 전망이다.  

우선 근로자 자신의 연봉을 입력하면 연봉순위는 물론이고 세금 등을 제외한 내 연봉의 실수령액과 내 연봉에서 빠져나가는 공제항목의 분포 및 금액을 분석해 준다.

더욱이 한계세율을 계산해 줌으로써 소득공제가 늘어나면 환급액이 얼마나 증가하는지와 세율이 한 단계 상승하는 연봉은 얼마인지를 계산해 준다. 

게다가 연말정산을 꼼꼼하게 챙길 수 있도록 자신의 연봉에 맞는 신용카드와 기부금, 의료비 공제한도와 세테크 팁을 제공한다.  

홈페이지 주소는 https://www.koreatax.org/tax/taxpayers/salary3/salary-01.php 다.


[뉴스인사이드 유소영 기자/사진 =한국납세자연맹 홈페이지]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