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조재범 성폭행으로 고발한 용기있는 행보 "가족은 정신과 치료까지"
심석희, 조재범 성폭행으로 고발한 용기있는 행보 "가족은 정신과 치료까지"
  • 승인 2019.01.08 2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쇼트트랙 선수 심석희가 그의 스승 조재범을 성폭행 혐의로 고발했다.

지난 12월 17일, 조재범 전 코치의 항소심 결심 공판에서는 심석희가 "지난 2014년 여름부터 그에게 성폭행을 당해왔다"고 증언해 논란이 일었다.

또 그는 "14년 동안 은사에게 지속적인 폭행을 당해왔다"며 점점 폭행의 강도가 세졌기에 "이러다 죽을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진술했다.

이와 관련해 그의 가족은 오랫동안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음이 알려졌다.

또 심석희는 그동안 다시는 선수 생활을 하지 못한다는 불안감에 시달렸지만 자신을 보고 많은 힘을 얻고 있다고 밝힌 한 팬의 편지로 인해 이를 고발할 용기를 가졌다고 밝히기도 했다.

하지만 조재범 전 코치는 "폭력을 저지른 건 인정하지만 성적조작은 근거없는 이야기"라고 항변하고 있어 이에 대한 진실 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뉴스인사이드 김수정 기자/사진=뉴시스]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