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석희, 조재범 성폭행으로 고발한 용기있는 행보 "가족은 정신과 치료까지"
2019.01.08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쇼트트랙 선수 심석희가 그의 스승 조재범을 성폭행 혐의로 고발했다.

지난 12월 17일, 조재범 전 코치의 항소심 결심 공판에서는 심석희가 "지난 2014년 여름부터 그에게 성폭행을 당해왔다"고 증언해 논란이 일었다.

또 그는 "14년 동안 은사에게 지속적인 폭행을 당해왔다"며 점점 폭행의 강도가 세졌기에 "이러다 죽을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진술했다.

이와 관련해 그의 가족은 오랫동안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음이 알려졌다.

또 심석희는 그동안 다시는 선수 생활을 하지 못한다는 불안감에 시달렸지만 자신을 보고 많은 힘을 얻고 있다고 밝힌 한 팬의 편지로 인해 이를 고발할 용기를 가졌다고 밝히기도 했다.

하지만 조재범 전 코치는 "폭력을 저지른 건 인정하지만 성적조작은 근거없는 이야기"라고 항변하고 있어 이에 대한 진실 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뉴스인사이드 김수정 기자/사진=뉴시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9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