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송민호, “1위 공약…멤버들에게 공식적으로 사과했다”(인터뷰)
위너 송민호, “1위 공약…멤버들에게 공식적으로 사과했다”(인터뷰)
  • 승인 2018.12.20 0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위너 송민호가 1위 공약을 건 것에 대해 멤버들에게 사과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19일 서울 마포구 호텔 롯데 L7에서는 위너 새 싱글 ‘밀리언즈’ 발매 기념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강승윤은 ‘믹스나인’, ‘YG보석함’ 등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볼 때 어떤 느낌이 드냐는 질문에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보면 공감이 엄청 간다. 그들의 현재 심정과 어떤 마음가짐으로 경연을 준비하는지 저희가 너무나 잘 안다. 사실 저희가 최근에 ‘보석함’에 출연하는 친구들과 만났다. 심사위원으로도 출연하고 기회가 돼서 조언도 해주게 됐다. 진심으로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에서 포장하지 않고 여과 없이, 있는 그대로 할 수 있는 얘기를 다 해줬던 거 같다”고 말했다.

음원차트 1위 공약으로 송민호는 “제가 최근에 라디오에 나갔다가 대본에 없는 질문을 받았었다. 지금처럼 1위 공약에 대한 거였는데 사실 위너의 공약이라 저 혼자서 얘기하기 어려웠다. 근데 일단 말을 해야 하니까 생각나는 대로 공약을 말했다. 그때 말한 공약이 립스틱을 바르고 서로의 이마에 뽀뽀를 하겠다는 거였다. 말도 안 되는 공약을 걸어서 아까 전 멤버들에게 공식적으로 사과했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멤버들 모두 공약에 동의했냐는 말에 강승윤은 “동의를 한 거는 아닌데 일단 공약이라고 말했으니까 1위를 한다면 실천할 예정이다”라고 대답했다.

한편, 위너의 새 싱글 ‘밀리언즈’는 오늘(19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 된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사진=YG엔터테인먼트]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