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김의성 “차병준, 악역 아냐…한 번도 악역 한 적 없다고 생각”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김의성 “차병준, 악역 아냐…한 번도 악역 한 적 없다고 생각”
  • 승인 2018.11.28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김의성이 극중 자신이 맡은 차병준 캐릭터에 대해 설명했다.

28일 오전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에서는 케이블채널 tvN 새 주말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연출 안길호 l 극본 송재정)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제작발표회에는 안길호 감독, 현빈, 박신혜, 박훈, 김의성이 참석했다.

이날 김의성은 차병준 캐릭터를 묻는 질문에 “왜 악역이라고 생각하시는지 모르겠다. 저는 항상 제 편이다. 저는 한 번도 악역을 한 적 없다고 생각한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그는 이어 “차병준은 정말 진심으로 악역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여러분은 나중에 미워할지도 모르지만 복합적인 감정을 갖고 있고 이성적인 부분에서 비뚤어져 있는 면을 극단적으로 가진 사람”이라며 “아들보다 아들 친구인 진우(현빈 분)를 훨씬 더 존중하고 사랑하는 사람이지만 어떤 계기로 인해 진우와 대립각을 세운다. 저는 진우보다 제가 더 훨씬 더 정당성 있다고 생각한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극중 김의성의 아들이자 현빈의 친구 차형석 역을 맡게 된 박훈 역시 “딱히 악역이라 생각해서 연기하려고 한적 없다”라며 “제 기준에서는 현빈이 악역이다. 저 사람이 나쁜 연기를 하는 거고 제가 착한연기를 하고 있다고 믿고 연기 했다”라고 설명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투자회사 대표인 남자주인공이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갔다가 전직 기타리스트였던 여주인공이 운영하는 싸구려 호스텔에 묵으며 두 사람이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며 펼쳐지는 이야기.

한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오는 12월 1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김나연 기자/사진=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