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용 태양광 발전 확대에 총력 다하는 ‘LG전자’설치비 포함 총 70만원 중 50만원을 LG전자가 지원, 고객 부담금 20만원
2018.11.27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 LG전자는 LG 가정용 태양광 발전시스템 할인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향후 가정내 전기요금을 절약하고 더 나아가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확대에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LG전자가 가정용 태양광 발전시스템 확대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지난 26일 대내외에 공표했다.

LG전자는 LG베스트샵에서 취급하는 냉장고, 에어컨, 세탁기, 건조기 등을 구매한 고객에게 LG 가정용 태양광 발전시스템 할인 혜택을 제공함은 물론 설치비를 포함한 총 금액 70만원 가운데 50만원을 LG전자가 지원하며, 고객 부담금은 20만원이다.

연계 판매 대상 제품을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얼음정수기 냉장고를 비롯해 상냉장·하냉동 냉장고, 휘센 듀얼 빅토리 에어컨, 트롬 트윈워시(21kg/4kg), 의류건조기(14kg) 등이 있다.

LG전자는 LG베스트샵이 태양광 발전시스템을 직접 판매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닌 점을 감안, 인기 가전제품들과 태양광 발전시스템을 연계 판매해 가정내 전기요금을 절약하고 더 나아가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확대에 기여한다는 복안이다.

LG 가정용 태양광 발전시스템은 300W의 고효율 태양광 모듈과 여기서 발생한 직류(DC)를 교류(AC)로 변환해주는 마이크로 인버터로 구성된다. 일반 주택은 물론 아파트 베란다에도 설치가 가능하게 했으며 내구성에도 많은 신경을 기울였다.

LG전자는 이 같은 제품을 15년 무상 보증(마이크로 인버터는 5년) 키로 한다. LG 가정용 태양광 발전시스템을 활용하면 월 평균 33.3kWh(하루 3.7시간 발전 기준)의 전력을 얻을 수 있다. 이는 870리터 LG 디오스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냉장고의 월평균 소비전력(30.5kWh)과 비슷한 수치를 자랑한다.

태양 에너지만으로 최신 냉장고의 소비전력을 공급받는 셈이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서울시 가구 월평균 전력 소비량 기준(304kWh) 매년 약 10만원의 전기료를 아낄수 있다. 고객은 약 2년이면 투자비용을 모두 회수하게 된다.

이에 대해 LG전자 임정수 한국B2B마케팅담당은 “LG전자 태양광은 현재 미국, 일본, 유럽, 호주 등 글로벌 시장에서 프리미엄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LG전자 가전을 구매하는 고객들이 실질적으로 전기료 절감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인사이드 유정재 기자]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