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하고 바라던 일”…샤이니 키, 10년을 기다린 솔로 데뷔(종합)
2018.11.26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그룹 샤이니 키가 10년 만에 솔로로 데뷔한다. 첫 솔로 정규앨범을 발매하는 키는 음원 성적보다 자신의 음악을 보여주는 것에 더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26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대 공연장에서는 샤이니 키 솔로 정규앨범 ‘FACE’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키는 지난 11월 6일 디지털 싱글 ‘포에버 유어스(Forever Yours)’를 발매했다. ‘포에버 유어스(Forever Yours)’는 청량한 트로피컬 하우스의 바이브가 돋보이는 R&B 팝 곡으로, 지금까지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솔로 정규앨범 ‘FACE’ 타이틀곡 ‘센 척 안 해 (One of Those Nights)’는 키의 센티멘털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하우스 리듬 기반의 R&B 장르 곡이다. 뮤직비디오에는 다양한 공간 속에서 깊은 감정에 몰입한 키의 매력적인 모습과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영상미를 담았다. 또한 크러쉬가 피처링으로 참여해 많은 화제를 불러 모았다.

이날 샤이니 키는 시스루가 돋보이는 어두운 애쉬 계열의 의상을 입고 등장했다. 그는 타이틀 곡 ‘센 척 안 해’와 수록곡 ‘굿굿’의 무대를 선보였다.

키는 솔로 앨범 발매 소감으로 “원하고 바라던 일이었기 때문에 기분이 굉장히 새롭다. 근데 이것보다 이르게 내기는 싫었다. 지금이 가장 적정한 시기인 거 같다. 다른 가수 분들이 많이 컴백하고 있지만 저한테는 별로 안 중요한 거 같다. 제 음악을 보여드리는 게 더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솔로 앨범이 늦은 이유에 대해 “좀 더 이르게 냈으면 조급한 모습이 보였을 거 같다. 이게 사람마다 다른 거 같다. 다 자기의 때가 있는 거 같다. 저는 그게 10년 정도가 걸린 거다”고 답했다.

키는 최근 근황으로 “예능도 많이 하고 있고, 녹화했는데 안 나간 것도 있다. 크게는 내년에 영화가 개봉할 거 같다. 앨범은 1년 전부터 틈틈이 준비했다. 샤이니 활동을 하면서 솔로 앨범을 준비해왔다. 솔로 앨범이 나오기 전까지 시간이 걸린 이유가 그 중간, 중간에 있는 다른 일들을 포기할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이에 MC 태연은 “프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앨범 소개로 “총 10곡이 담겨있다. 앨범명에 담긴 의미는 ‘직면하다’라는 뜻도 있고, 얼굴이라는 뜻도 있다. 다양한 장르가 있다. 곡 선정은 이 노래가 좋냐, 안 좋냐로 기준을 뒀던 거 같다. 발라드 앨범, EDM앨범 이렇게 색이 정해져 있는 앨범은 아니다. 또 피처링으로 많은 분들이 도와주셨다. 굉장히 다양한 색깔이 담긴 거 같다”고 밝혔다.

키는 수록곡 ‘미워’라는 곡에 대해 “제가 가사를 썼다. 원래는 다른 곡을 넣어야 했는데 그 곡이 작곡가와의 문제로 못 넣게 됐다. 그래서 갑자기 이 곡을 작업하게 됐다. 가사는 진짜 밉다기보다는 그냥 넋두리다. 상대방이 미워서 하는 얘기가 아니라 그냥 투정을 부리는 거다”라고 답했다.
   
 

키는 뮤직비디오 구성으로 “전형적인 뮤직비디오 형태를 벗어나려고 노력했다. 드라마 같으면서도 그냥 일상 얘기 같기도 하다. ‘포에버 유어스’와는 다른 색감으로 준비했다. 열연했으니 많이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앨범을 작업하며 가장 중점적 생각한 것에 대해 “다른 것보다 음악을 들으시는 분들이 스트레스 받지 않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작업했다. 좋은 노래, 편한 노래를 위주로 골랐다. 첫 번째 앨범인지라 저를 모르시는 분들에게도 가깝게 다가가고 싶다는 생각이 컸다”고 답했다.

샤이니로서 10년의 삶에 대해 키는 “후회는 거의 해본 적이 없다. 재밌게 보냈던 거 같다. 그 시간이 저한테는 가치가 있는 시간이었다. 그 시간들이 없었다면 제가 이렇게 솔로로 나올 수 있었을까 싶다. 너무 좋은 팀이다”라고 밝혔다.

키는 멤버들 응원으로 “예전부터 응원을 많이 해줬다. 근데 요즘에 만날 일이 많이 없어서 타이틀곡 정도만 들어봤을 거다. 태민이는 본인이랑 다른 색을 가지고 있는 게 좋다고 말해줬다. 또 형이 하고 싶은 색을 다 해보라고 조언을 해줬던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솔로 앨범 색깔이 무엇인 거 같냐는 질문에 “저도 잘 모르겠다. ‘솔로로서는 어떤 장르를 보여 드리겠습니다’ 보다는 좋은 장르가 있으면 그걸 저의 색으로 표현해내는 게 좋은 가수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그때, 그때 포인트로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거 같다”고 답했다.

음원 성적에 대해서는 “예전 같았으면 음원 성적에 많이 신경을 썼을 거 같다. 근데 지금은 음원 순위, 음반 판매 순위가 그렇게 많이 중요하지는 않다. 물론 결과가 좋으면 저도 기쁠 거 같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키는 국내 활동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공연 관련해서는 항상 상의를 하고 있다. 근데 마음처럼 공연장을 확확 대관할 수가 없다. 국내 공연은 이번년도에는 힘들 거 같다. 조금만 더 기다려주시면 국내 팬들과 함께 할 자리를 마련해보겠다”고 밝혔다.

한편, 샤이니 키 첫 솔로 정규앨범 ‘FACE’는 오늘(2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 된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사진=SM엔터테인먼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