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홍탁집 아들, 방송서 공개 불가한 직업? "어머니는 무슨 죄냐"
'골목식당' 홍탁집 아들, 방송서 공개 불가한 직업? "어머니는 무슨 죄냐"
  • 승인 2018.11.11 0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목식당 홍탁집 아들이 불성실한 태도로 시청자들의 공분을 사고 있는 가운데 그의 직업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골목식당' 최초로 방송불가 직업이었기 때문.

 

11 7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포방터시장에 방문한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홍탁집 어머니는 아들이 중국에서 3 동안 일을 하고 돌아온 이후 직장 없이 놀고 있는 모습에 식당 제안을 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홍탁집 아들은 4년째 마음을 잡고 한량처럼 지내고 있었다. 엄마가 요리하는 동안, 아들은 주방을 정리했다. 아들은 음식물 쓰레기를 봉지에 제대로 넣지 못했다. 설거지에도 미숙한 모습을 보였다. 식자재가 어디에 있는지도 정확히 모르자 MC들은 의아해했다

 

이에 백종원은 아들과 만나 "중국은 나도 아는데 혹시 어디에 있었냐. 방송 나갈 이야기면 나가게 해주겠다 이야기 해달라" 솔직한 답변을 요구했다

 

이에 아들은 "수출 일이었다. 중국일은 노코멘트하면 되냐" 웃음으로 때웠고, 백종원은 "거짓말하지 말고 말해라. 했냐. 여기서 나하고 하는 이야기는 리얼이어야 한다. 내가 당신에 대해 제대로 알아야 고쳐주지 않겠냐" 했고 이어진 아들의 답변은 묵음 처리가 됐다

 

대답을 들은 백종원은 "그러니까 일에 집중을 하는 아니냐. 혹시 본인 얼굴이 방송에 나가도 되는 거냐. 사기 치고 도망온 없냐. 망신당해야 한다. 어머니가 무슨 죄를 지어서 고생하고 울어야 하나. 당신은 죄를 지었다 물었다. 한편 어머니는 아들의 직업을 듣고 놀라는 모습을 감추지 못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뉴스인사이드 임진희 기자/사진=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