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종, ‘대화의 희열’ 마지막 게스트 출연…유희열 “가장 모시기 힘들었다”
2018.11.10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대화의 희열’ 마지막 게스트로 이국종 교수가 출연을 예고하면서 대중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오늘(10일) 방송되는 KBS2 ‘대화의 희열’ 마지막회에서는 대화상대로 외상외과 의사 이국종이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지며 뜨거운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이국종 교수는 아덴만의 여명 작전 중 총상을 입은 석해균 선장을 살려내며, 탈북한 병사의 수술을 맡으며 전 국민의 주목을 받은 인물이다. 우리나라에서는 생소했던 외상외과라는 분야를 개척한 것은 물론, 1분 1초가 급한 환자들을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는 의사로 대중의 존경과 사랑을 받고 있다.

36시간을 근무한다고 말할 정도로 바쁜 이국종 교수의 하루. 때문에 ‘대화의 희열’ 출연도 어렵게 성사되었다는 전언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희열은 “오늘 손님이 가장 모시기 힘든 게스트였다”라며 “대한민국에서 제일 바쁜 분”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다니엘 린데만은 이국종 교수하면 카리스마가 떠오른다며, “문과에선 손석희, 이과에선 이국종”이라고 말해 출연진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했다. 

특히 까칠할 것 같다(?)는 예상을 깨고 이국종 교수는 록밴드 음악에 남다른 사랑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또 웃는 모습을 보기 힘든 이국종 교수를 웃게 만든 힘의 원천도 공개될 예정이라고. 포기하고 싶은 순간 그를 버티게 만드는 이국종 교수의 사람들은 누구일지, 냉철함과 따뜻함을 동시에 지닌 의사 이국종을 만나볼 수 있는 대화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대화의 희열’ 마지막회는 오늘(10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김준희 기자/사진=KBS2 ‘대화의 희열’]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