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폴더블폰, 현장에 있던 사람들 탄성…외신 "새로운 혁신 가져올 것"
2018.11.08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삼성 폴더블폰이 공개된 가운데 외신들도 이를 보도하며 놀라움을 나타냈다.

7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열린 '삼성개발자콘퍼런스 2018' (SDC 2018)에서 깜짝 공개된 삼성전자의 폴더블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사양이 공개됐다.

저스틴 데니슨 삼성전자 미국법인 상무가 재킷 안주머니에서 폴더블폰을 꺼내보이자 5000여명의 참가자들은 일제히 탄성을 쏟아냈다. 

외신들도 이를 빠르게 보도했다.

미국 IT전문매체 '더버지'는 "폴더블폰의 미래가 여기 있다"며 "삼성전자는 폴더블폰뿐만 아니라 그 안에서 3개의 애플리케이션(앱)이 동시에 구동되는 보다 진화된 UX(사용자 환경)를 선보였다"고 전했다. 

1개의 '라지' 스크린이 왼쪽에 2개의 '멀티스크린'이 오른쪽 위·아래에 자리한다.

미국 경제전문 포춘은 "삼성전자 폴더블폰은 더 얇고 더 유연하게 접혀, 디스플레이를 마치 '잡지'처럼 편안하게 접을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면서 "지난 2007년 아이폰이 가져온 혁신 이후 이렇다할 변화가 없었던 스마트폰 시장에 (삼성전자의 폴더블폰이) 새로운 혁신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평했다. 

한편, 삼성 폴더블폰은 접었을 때 확인 가능한 전면부 커버 디스플레이는 4.58인치, 펼쳤을 때 메인 디스플레이는 7.3인치의 크기로 출시될 예정이다. 공책처럼 펼 수 있는 '인폴딩' 방식이 채택됐다.  커버 디스플레이는 화면비가 21대 9, 메인 디스플레이는 4.2대 3이다. 해상도는 320dpi로 같다. 다만, 전면부 커버 디스플레이는 베젤이 메인 디스플레이에 비해 두꺼운 편이다.   

외신들이 삼성전자의 폴더블폰을 높게 평가하는 이유는 경쟁사 화웨이 등 타 제조사보다 한발 빠른 행보이기 때문이다. 

[뉴스인사이드 임유나 기자/사진= 뉴시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