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트맨과 와스프’ 마블의 특급 한국 사랑, 풋티지 상영회·V라이브 개최
2018.06.07
   
 

2018년 마블 10주년의 히든 카드 ‘앤트맨과 와스프’가 오는 6월 12일(화)에 풋티지 상영회 & 라이브 컨퍼런스를 개최하고, 13일(수)에는 V라이브를 진행한다. 한국 팬들을 위한 마블의 특급 이벤트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6월 12(화) 오후 3시부터 진행되는 풋티지 상영회 & 라이브 컨퍼런스에서 풋티지 영상을 최초 공개한다. 이번 영화에서 1,100만 명이 넘는 관객을 돌파한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에 앤트맨과 와스프가 등장하지 않은 이유가 밝혀질 지에 대해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어 있어 풋티지 상영에 대한 기대감이 최고조에 이르고 있다. 이어 진행되는 라이브 컨퍼런스에서는 전편으로 세계적인 흥행에 성공한 페이튼 리드 감독과 마블 최초의 액션 콤비로서 환상적인 호흡을 선보일 배우 폴 러드, 에반젤린 릴리가 참석해 영화에 대해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진다. 특히 ‘앤트맨과 와스프’를 기점으로 마블 시리즈 1억 명 관객 돌파를 앞두고 있어 ‘마블의 한국 사랑’에 대한 대화도 나눌 예정으로 더욱 기대를 모은다.

13일(수) 오후 1시 6분부터 진행되는 네이버 V라이브는 훈훈한 외모와 유쾌한 입담으로 국내 관객 사이에서 팬덤을 형성한 폴 러드와 이번 영화부터 본격적으로 마블의 여성 히어로 와스프로 활동할 에반젤린 릴리가 참석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앤트맨과 와스프’를 기다려온 팬들에게 즐거운 시간을 선물할 예정이다. 특히 연예프로그램에서 리포터로 활동한 이력과 유창한 영어 실력까지 겸비한 인기 아이돌 B.I.G의 벤지가 진행을 맡을 예정으로 예비 관객들의 시선을 주목시킨다.

‘앤트맨과 와스프’는 ‘시빌 워’ 사건 이후 히어로와 가장의 역할 사이 갈등하는 ‘앤트맨’과 새로운 파트너 ‘와스프’의 예측불허 미션과 활약을 담은 액션 블록버스터이다. 올해 또 한 번의 마블 블록버스터 신드롬을 일으킬 ‘앤트맨과 와스프’는 마블 10주년을 빛나게 할 히든 카드로서의 역할을 하는 것은 물론 앞으로의 새로운 10주년으로 무한 확장시킬 열쇠를 쥔 작품으로 벌써부터 세계 영화 팬들의 엄청난 관심을 불러모으고 있다. ‘앤트맨’에 이어 배우 폴 러드, 에반젤린 릴리가 극을 이끌어가며 이와 함께 할리우드 최고의 명배우 마이클 더글라스와 미셸 파이퍼, 로렌스 피쉬번, 해나 존-케이먼 등 화려한 라인업을 완성했다. 전편에 이어 페이튼 리드 감독이 다시 메가폰을 잡았다.

올 여름, 전 세계적인 기대를 모으고 있는 ‘앤트맨과 와스프’는 7월 4일 한국에서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사진=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