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한은정-남보라, 여배우들의 정글 사랑 “꼭 다시 가고 싶다” (정글 in 멕시코)
2018.05.18

[영상] 한은정-남보라, 여배우들의 정글 사랑 “꼭 다시 가고 싶다” (정글 in 멕시코)
   
 

[뉴스인사이드 조성욱 기자] 배우 한은정과 남보라가 ‘정글의 법칙’에 재출연을 희망했다.

18일 오후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기자간담회에 비투비 서은광 임현식, 위너 이승훈, 배우 오만석, 한은정, 남보라, 최정원, 이종화(조타), 최현석 셰프, 개그맨 김준현이 참석했다.

이날 한은정은 “정글에 두 번째 다녀왔는데 솔직히 힘들긴 힘들다. 그래도 가서 힘든 것 보다 얻는 게 더 많은 것 같다”며 “갔을 때는 힘들단 생각이 들지만 돌아오는 순간부터 다시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 체력이 된다면 또 한 번 가고 싶다”고 말했다.

남보라 역시 “왜 또 가고 싶나 생각을 했더니 아쉬워서 그런 것 같다. 한 번 더 가면 더 잘할 것 같은 생각에 가고 싶었던 것 같다”며 “회색 도시만 보다가 자연에서의 경험이 처음이다 보니 실수도 많았지만 즐거웠던 기억이 많아서 한 번 더 가고 싶다는 생각이 커졌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정글의 법칙 in 멕시코’ 편에서는 멕시코 곳곳을 누비며 그동안 알지 못했던 멕시코의 숨은 매력과 병만족의 색다른 생존을 선보인다.

배우 오만석과 한은정, 설인아, UN 출신 최정원, 이종화(조타), 비투비 서은광, 임현식이 선발대로, 최현석 셰프와 개그맨 김준현, 배우 남보라와 줄리엔강, 레드벨벳 슬기, 위너 이승훈, 강남이 후발대로 생존을 펼친다. 지난 11일 첫 방송됐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