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진 주연 ‘레슬러’, 메인 포스터 공개…‘일상이 유쾌하게 뒤집힌다’
2018.04.17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럭키’, ‘공조’, ‘택시운전사’로 흥행 연타석을 이어가고 있는 배우 유해진의 차기작이자 주목받는 신예 김민재, 이성경과의 만남, 나문희, 성동일, 진경, 황우슬혜의 가세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레슬러’가 유쾌한 웃음과 케미가 듬뿍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레슬러’(감독 김대웅)는 전직 레슬러에서 프로 살림러로 변신한지 20년. 살림 9단 아들 바보 ‘귀보씨’가 예기치 않은 인물들과 엮이기 시작, 평화롭던 일상이 유쾌하게 뒤집히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럭키’, ‘공조’, ‘택시운전사’, ‘1987’로 거침없는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유해진의 차기작 ‘레슬러’는 충무로 신예 김민재, 이성경을 비롯 나문희, 성동일, 진경, 황우슬혜까지 세대를 대표하는 배우들의 조합, 여기에 ‘써니’, ‘과속스캔들’ 제작진의 결합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는 5월, 기분 좋은 웃음을 선사할 해피 무비 ‘레슬러’가 살림 9단 아들 바보 ‘귀보씨’와 그의 일상을 유쾌하게 뒤집는 이들의 모습을 담은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프로 살림러 ‘귀보씨’와 그의 평화롭던 일상에 변화를 가져오는 인물들의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전직 국가대표 레슬러에서 현직 프로 살림러로 변신한 ‘귀보씨’ 역 유해진은 컬러풀한 앞치마에 고무장갑까지 오로지 아들 뒷바라지에만 전념하는 살림 9단으로 변신한 친근한 모습으로 미소를 자아낸다. 이어 레슬링 유망주 아들 ‘성웅’, 성웅의 소꿉친구 ‘가영’, 귀보의 엄마, 사차원 소개팅녀 ‘도나’까지 안간힘을 쓰며 이들을 지탱하고 있는 ‘귀보씨’의 모습은 “‘귀보씨’의 일상이 유쾌하게 뒤집힌다!”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다채로운 인물들이 빚어낼 유쾌한 웃음과 케미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한편, 이번 메인 포스터는 매 작품 특유의 매력으로 흥행을 이끌어온 유해진의 새로운 변신은 물론, 라이징 스타 김민재, 이성경, 충무로 베테랑 배우 나문희, 황우슬혜의 가세로 완성된 연기 앙상블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레슬러’는 5월 9일 개봉 예정이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사진= 롯데엔터테인먼트 ]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