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성폭행 주장하는 여성에 받은 선물보니? "날 좋아해서 줬겠지"
김흥국, 성폭행 주장하는 여성에 받은 선물보니? "날 좋아해서 줬겠지"
  • 승인 2018.04.17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흥국 성폭행 논란/사진 = TV조선 방송 캡처

김흥국 성폭행을 주장하는 여성이 김흥국에게 선물했다는 그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6일 김흥국의 성추행을 목격했다고 주장했던 A씨가 대한가요협회 측 관계자에"후회스럽다. 형(김흥국)을 잘 케어해달라"는 메시지를 보내며 사과의 뜻을 전달했다고 전해졌다.

이에 김흥국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A씨가 선물했다는 그림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흥국 측은 "성폭행이 있었다는 날 이후 얼마 지나지 않아 그림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김흥국은 인터뷰에서 "본인이 진짜 좋아해서 (그림을) 그려줬겠지, 안 좋으면 그려줬겠느냐. 앞뒤가 안 맞는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와서 왜 그러는지 모르겠는데 나를 좋아한다고 해서 편안하게 술자리를 하고 술을 안가리고 먹으며 (집에) 갈 생각도 안 해놓고 이제와서 성폭행을 주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공개된 그림에는 김흥국의 모습과 장미꽃, 호랑나비가 함께 담겨있다.

 


[뉴스인사이드 임유나 기자/사진 = TV조선 방송 캡처]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