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드풀 2’ 역대급 ‘잔망미’, 캐릭터 포스터 공개…5월 16일 전 세계 최초 개봉 확정
2018.04.17트위터페이스북RSS
   
 

5월 16일 전 세계 최초 개봉을 확정한 영화 ‘데드풀 2’가 마블 역사상 가장 매력 터지고 잔망스러운 히어로 ‘데드풀’의 팀 결성을 예고한 가운데 팀원들의 치명적인 매력이 담긴 캐릭터 포스터 3종을 공개했다.

영화 ‘데드풀 2’(감독 데이빗 레이치)는 액션은 기본, 거침없는 입담과 유머로 중무장한 마블 역사상 가장 매력 터지는 히어로 데드풀이 미래에서 온 위기의 히어로 케이블을 만나 원치 않는 팀을 결성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먼저 매력 터지는 요염한 포즈로 서 있는 데드풀의 모습을 담은 캐릭터 포스터가 눈길을 끈다. 여기에 '더 스윗해졌다' 라는 카피가 더해져 기존의 잔망스럽고 화끈한 매력에 꿀 떨어지는 스위트함까지 출구 없는 매력을 예고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잔망미 넘치는 데드풀과 기계로 된 팔과 초인적인 괴력을 가진 NEW 히어로 케이블의 다정한 모습이 담긴 포스터 또한 관객들의 시선을 강탈한다. ‘같이 오니 좋지?’라는 카피와 함께 케이블에게 기대어 애교 섞인 표정을 짓고 있는 데드풀과 진지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는 케이블의 상반된 모습은 관객들의 폭소를 유발함과 동시에 두 캐릭터가 선사할 남다른 케미에 대한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마지막으로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개성 넘치는 헤어스타일과 데드풀 슈트를 능가하는 타이트한 블랙 슈트를 입고 서 있는 도미노의 모습을 담아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배우 재지 비츠가 열연을 펼친 캐릭터 도미도는 ‘행운 조작’ 이라는 특별한 능력부터 파워풀한 액션, 남다른 사격 실력까지 갖춘 그야말로 쎈 여성 캐릭터이다. 특히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 속 데드풀의 머리를 밟고 강렬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도미노의 모습은 영화 속에서 보여줄 독보적인 걸크러쉬 매력을 엿볼 수 있어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영화 ‘데드풀 2’는 피플지 선정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남자’로 뽑힌 라이언 레놀즈가 데드풀 역으로 다시 돌아오고, ‘아토믹 블론드’를 통해 스타일리시한 액션과 감각적인 영상으로 연출력을 인정받은 데이빗 레이치가 메가폰을 잡았다. 모레나 바카린, 브리아나 힐데브란드 등 전편의 출연진들과 함께 캐스팅 전부터 화제를 불러 모았던 케이블 역에 조슈 브롤린까지 합류하여 기대를 모은다. ‘데드풀 2’는 5월 16일 전 세계 최초 개봉한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 사진= ㈜이십세기폭스코리아]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