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BJ, 4월30일 매니지먼트 계약 만료로 팀 활동 마무리
2018.03.15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그룹 'JBJ'가 꿈같았던 7월간의 여정을 마감한다.

JBJ의 멤버와, 제작사, 소속사 등은 14일 오후 "4월30일 매니지먼트 계약이 만료됨에 따라 7개월간의 활동을 마무리하게 됐다"며 이 같이 밝혔다.

JBJ 멤버들의 소속사와 제작사 등은 애초 지난해 10월 "4월30일까지 7개월간의 활동"을 내용으로 팀 활동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JBJ는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 10월 전격 데뷔한 이래 많은 팬 분들의 지원과 응원 속에 2장의 미니앨범을 발표하고 이후 아시아 6개국 투어, 단독콘서트 성료, 음악방송 1위 등 신인으로서는 누리기 힘든 값진 기록들을 달성해 왔다.

JBJ 측은 "지금의 JBJ가 탄생하고 존재할 수 있었던 것은 온전히 팬들 덕분"이라며 "꿈과 같은 그간의 여정이 이어질 수 있도록 응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많은 팬 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거듭 고마움을 표현했다.

이어 "그 동안 JBJ는 계약 만료와 관련해 활동 연장을 위해 멤버들과 소속사 및 관계사 등은 솔직하면서도 진중한 논의를 장시간 이어왔다"면서 "이를 바탕으로 많은 의견을 주고 받았고, 제2, 제3의 장을 펼쳐나가야할 멤버들 각자의 꿈과 미래 역시 중요하다는 점을 인지하게 됐다"고 말했다.

JBJ는 공식 팀 활동이 마무리 되는 시점 이후로는 각자의 자리로 돌아가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개별활동은 물론, 새롭게 거듭나는 팀, 그리고 활동을 준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계약 만료 시점인 오는 4월30일까지 멤버들은 예정된 스케줄을 충실히 소화하며, 팬 여러분과 소중한 시간을 함께 나눌 계획이다.

JBJ 측은 "많은 아쉬움, 그리고 미래에 대한 떨림이 있음에도, 저희들은 각자에게 놓인 현재의 상황을 인정하고, 이를 바탕으로 더욱 분발하며, 또 다른 꿈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는 것만이 그간의 성원에 조금이나마 부응할 수 있는 길임을 잘 알고 있다"면서 "다시한번 '기적'을 일굴 수 있도록 해준 팬 여러분께 진심을 다해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인사했다.

아울러 "떨리는 마음으로 또 다른 출발선에 서게 되는 멤버들의 개별 및 각자의 새로운 활동에 대해서도 아낌없는 성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며 "훗날 더욱 성장한 모습을 기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뉴스인사이드 송초롱 기자 / 사진=페이브엔터테인먼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