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가족이 행복해야 나라가 행복”…두루마기 한복입고 인사
2018.02.15트위터페이스북RSS
   
▲ 문재인 대통령 “가족이 행복해야 나라가 행복”

문재인 대통령이 설 연휴를 맞이해 설날 인사를 전했다.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설 연휴를 맞아 "가족이 행복해야 나라가 행복하다. 올림픽으로 여는 희망찬 새해, 여러분 가정에 늘 웃음과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한다"라면서 국민에게 설날 인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무술년 설날 인사 영상 메시지'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날 전해진 메시지에서 문 대통령은 청와대 관저에서 푸른 두루마기 한복을 입고 촬영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설날은 평창올림픽과 함께 해 더욱 특별하다. 세계에서 반가운 손님들이 찾아와 제대로 된 까치 설날을 맞았다"면서 "선수들은 지금 평창에서 운동복 대신 한복을 입고, 윷가락을 던지며 친구가 되고 있다"고 올림픽을 화제로 올렸다.

문 대통령은 이어 "남북 선수들은 '반갑습니다' '안녕하세요?' 정겨운 우리말로 서로의 안부를 묻는다"며 "너무나 오래 기다려온 민족명절의 모습"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국민 여러분, 지금도 가족과 둘러 앉아 올림픽 이야기를 나누며 이야기꽃을 피우고 계실 것"이라며 "우리 선수들 선전을 기뻐하며 한 해의 꿈과 포부도 나누고 계시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우리는 날마다 설날처럼 행복해지기 위해 노력한다"면서 "그 노력이 이뤄지도록 정부가 할 수 있는 모든 힘을 다해 뒷받침하겠다"고 강조했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사진= 청와대 제공]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