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공화 지도부, 세제개편 단일안 합의…트럼프 “역사적 입법 승리에 가까이 다가서고 있다”
2017.12.14트위터페이스북RSS
   
사진=뉴시스

[뉴스인사이드 소다은 기자] 美공화 지도부가 세제개편 단일안을 합의했다.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13일(현지시간) 미국 공화당의 상ㆍ하원 지도부가 큰 폭의 법인세 감세를 골자로 하는 세제 개편 단일안을 도출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대통령은 이날 공화당 의원들이 “역사적인 입법의 승리에 매우, 매우 가까이 다가서고 있다”라면서 만족감을 표했다. 그는 이어 다음 주 세제 개혁안에 대한 의회의 표결이 “매우 중요하다”라고 덧붙였다.

합의안은 현행 35%인 법인세 최고세율을 21%로 낮추는 방안이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법인세 최고세율을 21%로 낮추는 세제안에 서명하겠다”며 공화당 지도부의 합의안에 만족을 나타냈다.

공화당이 합의한 이번 세계 개혁안은 최근 상ㆍ하원에서 각각 통과된 원안인 20% 안 보다는 1%포인트 높은 것이다.

합의안은 또 소득세 최고세율은 현행 39.6%에서 37%로 조정키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화당 지도부는 다음 주 상·하원 전체회의를 열어 세제개편 합의안을 통과시킬 방침이다. 공화당은 상원에서 52석을 차지하고 있다. 만일 공화당 의원 3명 이상이 이탈하면 가결 정족수에 미치지 못하게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  부사장 : 조병권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8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