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구속연장, 지지자들 울분 쏟아내 "45kg밖에 안 되는 가녀린 여인을…"
2017.10.14트위터페이스북RSS
   
▲ 박근혜 구속연장/사진=뉴시스

박근혜 구속연장 소식이 전해진 가운데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지지자들은 울분을 쏟아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는 13일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어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이 인정된다"라며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추가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이에 오전부터 서울 서초동 서울중앙지법 앞에 모여있던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지지자들은 이날 오후 박 전 대통령의 구속 연장이 결정되자 "이 나라의 민주주의는 무너졌다"고 소리치며 울분을 쏟아냈다. 

친박(친박근혜) 단체들은 "정권이 애국보수를 개·돼지 취급하고 있다"며 "죄 없는 박 전 대통령을 석방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들은 "45㎏밖에 안 되는 가녀린 여인을 또 다시 구속하기로 했다는 것은 그만큼 박 전 대통령을 무서워 한다는 뜻"이라며 "진실은 반드시 밝혀질 것"이라고 주장했다. 

지지자들은 울음이 터진 채 고성을 지르며 경찰과 취재진에게 거친 말을 퍼부었고 감정이 격해진 일부는 일렬로 늘어선 경찰 병력을 향해 돌진하기도 했다. 

진행자는 "흥분한 모습을 보여 언론에 놀아나지 말자. 과거 우리가 흥분한 상태에서 시위를 해 동지들을 잃은 아픔이 있다"며 상황을 진정시켰다.   

이날 오전부터 법원 앞은 태극기 물결로 뒤덮였다. 

낮 한때 500여명에 달하는 이들이 모여 법원 앞 2개 차로를 점거했고 철야농성을 하며 삭발과 단식투쟁을 벌이는 이들도 있었다. 


[뉴스인사이드 임진희 기자/사진= 뉴시스]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유랑별 2017-10-14 13:28:20

    미친 것들 보수가 뭔지도 모르고 씨버리네... 국가를 위해 무엇을 해야할지 하지않아야할지도 모르고 무식하고 무능한 사람을, 세력을 보수라고 한다면 니들이 말하는 보수가 맞다.. 명색이 이공계학교를 나왔다는 것이 그래 이산화까스와 산소까스가 뭐냐? 스웨덴 한림원은 이런 훌륭한 화학자에게 왜 노벨상을 주지 않는것이냐? 약소국가라고 무시하냐? 맹물먹고 정신차려라. 박근혜는 일본제국주의의 충직한 개 박정희의 덜떨어진 지진아 딸년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신고 | 삭제

    • ㅇㅇ 2017-10-14 03:24:10

      기사의견을 등록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신고 | 삭제

      • 하드웨어 2017-10-14 03:19:04

        하 저 사람들을 어찌하면 좋단말이오... 답이 없어 답이신고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