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타' 20주년 특별행사 김원해 "911테러 당시 트라우마 생겼다"
2017.10.13트위터페이스북RSS
   
 

배우 김원해가 '난타' 해외공연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미국 911 테러 당시 큰 트라우마가 생겼다고 언급해 화제에 올랐다.

넌버벌 퍼포먼스 ‘난타' 공연 20주년 특별행사가 13일 오후 5시 서울 충정로 난타전용관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난타' 무대에 올랐던 김문수 김원해 류승룡 장혁진과 함께 하는 토크쇼, 난타 공연 엔딩신 연주가 펼쳐졌다.

김원해는 무려 10년 동안 ‘난타’에 출연한 배우로, 난타의 브로드웨이 공연 무대에도 올랐던 바 있다.

이날 김원해는 해외 활동 에피소드가 있냐는 물음에 "에딘버러 공연이 성공한 후 영국투어를 진행했다. 6개월 동안 여러 도시를 돌면서 공연을 한 것이다. 2000년 당시 유럽에서 '유로 2000'이라는 축구대회가 열렸다. 어느날 영국이 32년 만에 독일을 이겨서 나라가 난리가 났다. 밖에 나가지를 못 했다. 눈만 마주치면 '잉글랜드!라고 외쳐야 했던 적이 있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원해는 "무엇보다 잊을 수 없는 기억은 911테러였다. 9월 6일 뉴욕에서 공연을 끝내고 보스턴으로 넘어갔다. 일주일도 안 돼서 뉴욕에서 큰 사건이 났다. 보스턴에서 출발한 비행기였기 때문에 테러잔당이 보스턴에 남아있을 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었다. 그래서 전 호텔이 수색 대상이었고 꼼짝도 하지 못했다. 큰 사건이었고, 아직도 트라우마로 남아있다"고 전했다.

한편, 1997년 처음으로 공연한 ‘난타’는 한국 전통가락인 사물놀이 리듬을 소재로, 주방에서 일어나는 일들을 코믹하게 그린 한국 최초의 비언어극이다.

[뉴스인사이드 장수연 기자/사진='난타' 포스터]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