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유학생, 英 유명 관광지 '세븐시스터스' 해안 절벽서 추락사
2017.10.13트위터페이스북RSS
   
 

20대 한국인 유학생이 영국 유명 관광지에서 추락사로 사망했다.

영국의 매체 BBC 등은 한국인 유학생이 '세븐 시스터스'(Seven Sisters)에서 발을 헛디뎌 절벽 아래로 추락사했다고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세븐 시스터즈는 남부 이스트서식스 카운티에 있는 해안 절벽으로 유명한 관광명소다. 영국에서 영어를 공부해 왔던 A양은 지난 6월 22일 혼자 세븐 시스터스를 찾아 주변 사람한테 사진을 찍어달라고 부탁했고, 사진이 찍힐 때 공중으로 점프하는 포즈를 취했다가 발을 헛디뎌 60m 절벽 아래로 추락했다고 BBC는 전했다.

목격자인 한국인 B씨는 "모르는 한국인 여성이 내게 사진을 촬영해달라고 부탁했다. 사진을 찍는 도중 그녀가 떨어졌다"고 말했다.

한편, 경찰 관계자는 A양의 휴대전화에서 "절벽 가까이에서 공중으로 점프하는 사진들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