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N ‘블랙’ 송승헌·고아라·이엘·김동준, 특급 팬서비스 빛난 GV 시사회
2017.10.13트위터페이스북RSS
   
 

‘블랙’이 첫 방송에 앞서 진행한 GV 시사회를 성황리에 마쳤다.

14일 밤 첫 방송되는 OCN 주말드라마 ‘블랙’(연출 김홍선 l 극본 최란)이 지난 11일 저녁 8시 서울 영등포 CGV에서 배우와 시청자가 만나는 GV 시사회를 진행했다. 이날 현장에는 드라마의 주역인 송승헌, 고아라, 이엘, 김동준이 참석해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이날 GV 시사회는 치열한 경쟁을 뚫고 사전 이벤트에 당첨된 시청자들이 400석 규모를 만석으로 채우며 ‘블랙’을 향한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본격적인 1회 시사에 앞서 배우들은 자리를 가득 메워준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고, 관객석에서는 힘찬 박수와 함성으로 화답했다. 이어 배우들은 드레스코드 ‘블랙’에 맞춰 옷을 입고 온 시청자 중 베스트드레서를 선정, 함께 셀카를 찍는 등 특급 팬서비스를 선사했다.

송승헌은 “드라마를 큰 스크린으로, 그것도 많은 분과 함께 보는 건 처음이다. 저도 편집된 버전은 처음 본다”며 기대감을 내비쳤고 “여기 계신 분들이 대한민국에서 처음 보시는 것이다. 저도 재밌게 보도록 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고아라 역시 “방송을 먼저, 시청자 여러분들과 함께 보게 되어 기쁘다”며 “볼거리가 많은 작품이니 재밌게 보시고 주변에 입소문 많이 내달라”는 센스 있는 멘트도 잊지 않았다.

이엘은 역대 OCN 드라마 중 가장 치열한 경쟁률을 통해 선발된 시청자들이라는 소개에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함께해주셔서 감사하다”며 “저희와 같은 마음으로 조금은 떨리지만, 조금은 열려있는 따뜻한 마음으로 즐겨달라”고 말했다. “설레고 떨리는 자리”라고 입을 연 김동준은 ‘블랙’을 “매회 다음 회가 궁금해지는 드라마”라고 소개하며 “오늘 최초로 1회를 함께 보시더라도 오는 14일 밤 10시 20분에 본방송으로 또 한 번 시청해달라”는 귀여운 당부를 덧붙였다.

한편 ‘블랙’은 죽음을 지키려는 死(사)자 블랙과 죽음을 예측하는 女(여)자 하람이 천계의 룰을 어기고 사람의 생명을 구하고자 고군분투하는 생사예측 미스터리다. ‘신의 선물-14일’로 촘촘한 전개를 선사했던 최란 작가와 ‘보이스’로 장르물의 역사를 새롭게 쓴 김홍선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국내 방영 24시간 후 매주 일·월 밤 9시 45분 tvN 아시아를 통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에서도 방영될 예정이다. 내일(14일) 밤 10시 20분, OCN 첫 방송.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 사진= OCN]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