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인즈(RAINZ), 프로필 공개…소년미 이어 '카리스마+시크함'까지 모두 공략
2017.09.14
   
▲ 레인즈(RAINZ), 프로필 공개…소년미 이어 '카리스마+시크함'까지 모두 공략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 그룹 레인즈(RAINZ)가 시크함과 소년미를 오가는 반전 매력을 선사했다.

오늘(14일) 각 소속사 연합체 프로젝트 레인즈 측은 각 SNS 계정을 오픈, 동시에 단체와 개인 프로필 사진을 공개하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공개된 단체 프로필 사진 속 레인즈는 카리스마 가득한 눈빛으로 정면을 응시하고 있다. 물오른 외모와 압도적인 분위기를 선사하는 것은 물론, 김성리와 주원탁, 이기원의 개인 프로필이 선공개되며 팬들의 눈길도 사로잡았다.

이는 드라마 '병원선' 메인 타이틀곡 'let it go, let it be'와 함께 공개된 청량감 넘치는 프로필과는 대비를 이루며 레인즈의 다채로운 매력을 입증한다.

팬카페에 이어 SNS 계정을 개설하며 팬들과의 활발한 소통을 예고한 레인즈. 7인 7색의 매력을 더욱 가까이서 만날 수 있는 소통 창구가 연이어 개설되며 팬들의 반응은 물론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레인즈는 '비가 오는 날에 만난다'는 일곱 명의 소년들에게 팬들이 지어준 이름으로 장대현, 주원탁, 변현민, 서성혁, 이기원, 김성리, 홍은기로 구성됐다. 멤버들은 팬들에게 '황홀한 영감, 기쁨의 기운을 주는 소년들'(Rapturously inspiriting boyz)이 되고자 하는 의미를 더하며 10월 데뷔를 알렸다.

레인즈는 팬들의 열렬한 응원과 함께 데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뉴스인사이드 송초롱 기자 / 사진=프로젝트 레인즈]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