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Mnet과 서바이벌 프로그램 10월 론칭…갓세븐-트와이스 잇는 후배 보이그룹 발굴
2017.09.11
   
▲ JYP, Mnet과 서바이벌 프로그램 10월 론칭…갓세븐-트와이스 잇는 후배 보이그룹 발굴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10월 Mnet과 함께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2PM, GOT7, TWICE의 뒤를 잇는 보이그룹을 발굴한다.
 
11일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2015년 5월부터 7월까지 방송됐으며, 현재 가요계 대표 걸그룹으로 자리매김한 트와이스를 탄생시킨 'SIXTEEN'에 이어 2년여만에 JYP와 Mnet이 다시 만나 선보이는 새로운 포맷의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서다.
 
이번 프로그램의 가장 두드러진 특징은 '데뷔를 꿈꾸는 연습생들 vs JYP'라는 새로운 개념을 도입한 점. 기존의 데뷔 서바이벌처럼 미션을 통해 개개인이 살아남아 팀이 되는 구조가 아니라 '전원 데뷔'라는 공동 목표를 가진 연습생들이 개별 역량은 물론 팀워크를 과시하며 소속사와 데뷔를 건 서바이벌을 펼친다는 콘셉트다.
 
프로그램을 통해 JYP와 대결을 펼칠 연습생들은 춤과 노래는 물론 프로듀싱까지 가능한 실력을 겸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이 가요계 대표 가수이자 프로듀서로서 K팝을 상징하는 가수들을 배출했으며 그간 다수의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신인 가수를 발굴해 온 베테랑 심사위원 박진영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관심을 모은다.
 
'전원 데뷔'를 꿈꾸는 연습생들은 소속사가 준비한 기상천외하고 미스테리한 미션으로 개인 능력과 팀워크를 동시에 평가 받으며, 매회 긴장을 놓을 수 없는 서바이벌을 펼친다. 또한 프로그램에서는 미션을 준비하는 과정 뿐만 아니라 평범한 듯 평범하지 않은 연습생들의 일상, 전원이 함께 하는 숙소 생활 등 연습생들의 깨알 매력을 볼 수 있는 다양한 볼거리가 선보일 예정이다.
 
'전원 데뷔'를 꿈꾸는 연습생들과 소속사의 대결이라는 지금껏 볼 수 없었던 서바이벌 포맷과 미스테리한 미션들의 정체, 그리고 숨겨진 연습생들의 면면이 담긴 JYP의 차세대 보이그룹 선발 서바이벌 프로그램은 10월 17일 화요일 오후 11시 Mnet에서 첫 방송된다.
 
[뉴스인사이드 송초롱 기자 / 사진= JYP엔터테인먼트]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