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 하이라이트] 8월 3주차 네이버 웹툰 ‘신의탑’·‘노블레스’·‘복학왕’·‘연애혁명’·‘외모지상주의’·‘프리드로우’·‘구구까까’
2017.08.14트위터페이스북RSS
   
 

‘신의탑’, ‘노블레스’, ‘복학왕’. ‘연애혁명’, ‘외모지상주의’, ‘프리드로우’, ‘구구까까’ 등 네이버 요일별 최고 인기 웹툰의 하이라이트만 모았다. 이번 주 어떤 웹툰이 독자들의 사랑을 받았을까.

월요웹툰
   
▲ 월요웹툰 신의탑 (SIU)

신의탑 (SIU) 262화

신의탑 2부 262화는 숨겨진 층으로 향하는 밤 일행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 신의탑 2부 261화에서 호크니는 밤에게 주변에 죽음이 가까운 사람이 보인다고 알렸다. 같은 시간 엔도르시는 라헬을 공격하던 중 니들이 절단됐다. 엔도르시는 볼 수 없지만 라헬 주변에는 가오리와 유사한 모양을 한 눈에 보이지 않는 생명체가 라헬을 지키고 있었다. 밤과 따로 행동하기로 한 화련은 FUG의 원로와 연락하고 있었다. 화련은 밤이 가려는 숨겨진 층에는 신이 된 자하드가 버리고 간 ‘악’이 잠들어 있다고 알렸다. 다음날 밤은 자신이 제안한 시간에 나왔고 동료들은 모두 나와 밤과 함께하길 약속했다. 4시간 뒤 밤 일행은 ‘과거를 바라보는 방’으로 향하는 복도에 도착했다. 복도에는 갑작스레 몬스터들이 등장했다. 라헬은 몬스터의 공격을 받았지만 또 다시 보이지 않는 생명체가 등장해 라헬을 지켰다. 곧이어 거대한 가디언이 등장했고 쿤은 엔나코어를 발동했다. 쿤이 가디언의 움직임을 봉쇄하는 동안 엔도르시는 새로운 기술을 이용해 가디언을 파괴했다. 가디언을 무찌르자 새로운 문이 생겼다.

신의탑 2부 262화 말미 과거를 바라보는 방 안 쪽에서 카라카는 자왕난을 협박했고 자왕난은 카라카 손에 끼워진 반지를 발견했다.

화요웹툰
   
▲ 화요웹툰 노블레스 (손제호, 이광수)

노블레스 (손제호, 이광수) 470화

노블레스 470화는 마두크를 무찌르기 위해 힘을 합친 무자카, 라이제르의 모습이 이어졌다.

지난 노블레스 469화에서 라스크레아, 무자카, 라이제르, 프랑켄슈타인은 마두크와 대결에서 다소 밀리는 모습을 보였다. 무자카와 라이의 동료들은 마두크에게 힘을 공급하는 시설물을 찾아 나섰다. 무자카는 마두크에게 공격해 시선을 돌렸고 그 사이 프랑켄슈타인은 다크스피어를 이용해 마두크의 팔을 잘랐다. 마두크는 반격을 위해 광선을 내뿜었고 라스크레아가 공격을 대신 막았다. 셋이 시간을 버는 사이 라이제르는 마두크에게 치명적인 상처를 입혔다.

노블레스 469화 말미 M-21과 동료들은 블러드스톤을 발견했고 갑작스레 블러드 필드가 발동됐다.

수요웹툰
   
▲ 수요웹툰 복학왕 (기안84)

복학왕 (기안84) 158화 ‘경포대 1화’

복학왕 158화 ‘경포대 1화’는 경포대로 놀러간 우기명과 친구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 복학왕 157화에서 우기명을 전쟁이 나는 꿈을 꿨다. 꿈에서 깨어난 우기명은 졸업까지 반년밖에 남지 않았다는 생각에 우울해졌다. 봉지은은 우기명에게 언니들과 경포대에 놀러간다고 말했다. 우기명은 여름바다는 술 마시고 헌팅하는 곳이라는 생각에 말렸다. 곧이어 창주와 두치는 바다에 놀러가자며 우기명을 찾아갔다. 우기명은 졸업논물을 써야한다며 거절했지만 창주와 두치는 억지로 우기명을 차에 태웠다. 우기명은 고속도로에 진입하자 조금씩 두근거리기 시작했다. 우기명과 친구들은 한참 고속도로를 달려 민박집에 도착했다. 15만원이나 지불한 민박집은 눅눅하고 청소도 안 된 상태였다. 숙소에서 두치와 창주는 정성들여 화장하고 머리를 만졌다. 어두운 밤바다에 도착한 우기명은 해변을 가득 채운 남녀를 보고 놀랐다.

복학왕 158화 말미 세 친구는 돗자리를 깔고 함께 술을 마실 여자들을 물색했다.

목요웹툰
   
▲ 목요웹툰 연애혁명 (234)

연애혁명 (232) 181화 ‘소통과 이해’

연애혁명 181화 ‘소통과 이해’편은 화해하는 공주영과 왕자림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 연애혁명 180화에서 최한별은 왕자림에게 그동안의 일을 모두 털어놓았다. 공주영은 최한별이 자신에게 적대적인 이유를 알지 못해 고민에 빠졌다. 공주영은 고민 끝에 최한별에게 직접 연락하기로 마음먹고 메시지를 보냈다. 공주영의 메시지를 확인한 최한별은 공주영에게 맞춤법을 지적했다. 공주영은 잠시 울컥했지만 다시 마음을 진정시키고 자신의 잘못을 알려달라며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미 왕자림과 오해를 풀었던 최한별은 오히려 왕자림과 싸우게 만들어서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다음날 공주영과 왕자림은 소풍을 갔고 어색한 분위기가 흘러 쉽게 말을 꺼내지 못했다. 왕자림은 길을 걷다 사격 게임장에서 강아지 인형을 바라봤고 공주영은 자연스럽게 말을 걸며 인형을 얻어주겠다고 약속했다.

연애혁명 181화 말미 공주영은 인형을 얻어줬으니 대화를 하자며 왕자림의 손을 붙잡고 나갔다.

금요웹툰
   
▲ 외모지상주의 (박태준)

외모지상주의 (박태준) 143화 ‘소풍 [05]’

외모지상주의 143화 ‘소풍 [05]’편은 선농 무리와 진성 무리의 대립이 그려졌다.

지난 외모지상주의 142화에서 선농은 수미 앞에서 강한 모습을 보이기 위해 학생들을 밀치며 새치기 했고 가장 앞에는 진성이 있었다. 진성은 선농에게 뒤로 가서 줄을 서라고 했지만 선농은 그의 말을 무시하고 주먹을 휘둘렀다. 진성은 복싱 기술은 숄더롤을 이용해 선농의 주먹을 흘렸다. 미진 앞에서 싸움을 피하고 싶었던 진성은 주먹을 눈앞에서 멈추며 경고했고 수미가 선농을 끌고 가면서 사건은 일단락됐다. 이후 선농 일당은 감자를 먹으며 주위를 둘러보다 번너클과 마주쳤다. 번너클은 무리를 지어 바스코를 찾아다녔고 선농은 수에서 밀리자 번너클의 시선을 피했다. 하늘, 미진은 놀이기구를 탄 후 화장실에 들렀고 그곳에서 유이를 만났다. 유이는 세면대 위에 앉아 담배를 피우고 있는 수미 일행들로 인해 화장실을 이용하지 못하고 있었다.

외모지상주의 143화 말미 하늘은 수미에게 세면대에서 비키라고 말했고 이를 들은 수미는 하늘의 머리채를 잡았다.

토요웹툰
   
▲ 토요웹툰 프리드로우 (전선욱)

프리드로우 (전선욱) 191화 ‘부정행위 (2)’

프리드로우 191화 ‘부정행위 (2)’ 편은 대학생을 속여 공모전을 준비하던 현아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 프리드로우 190화에서 현아영은 웹툰 공모전을 위해 대학생 봉구에게 접근했다. 현아영은 봉구의 작업실에서 술을 마시며 그를 유혹했고 얼마 후 거짓으로 연애를 시작했다. 현아영은 봉구에게 웹툰 공모전을 준비한다며 도움을 청했다. 아무 것도 모르는 봉구는 작업을 돕기로 했고 현아영은 대부분의 작업을 그에게 맡겼다. 봉구는 상황이 의심스러웠지만 여자친구의 부탁이라 생각하고 자신의 일도 미뤄가며 작업했다. 다시 현재 시점으로 돌아와 현아영은 봉구가 네이버에 신고했다는 것을 알고 따졌다. 봉구는 더 이상 도와줄 수 없다고 했지만 화가 난 현아영은 본색을 드러내며 욕설을 퍼부었다. 잠시 후 민지가 등장했고 더욱 화가 난 현아영은 봉구의 뺨을 때렸다.

프리드로우 191화 말미 봉구는 화를 참지 못하고 현아영을 때리려 했고 민지가 재빨리 투입해 대신 현아영에게 주먹을 날렸다.

일요웹툰
   
▲ 일요웹툰 구구까까 (혜니)

구구까까 (혜니) ‘EP14. 수확제 (2)’

구구까까 ‘EP14. 수확제 (2)’편은 환과 이나의 신경전이 그러졌다.

지난 구구까까 ‘EP14. 수확제’편에서 라타는 남장을 한 후 이나의 파트너로 수확제에 참석했다. 라타는 가슴이 답답해 붕대를 교체하다가 부족원과 마주쳤다. 이러한 상황을 모르는 이나는 라타를 기다던 중 또 다시 여우 부족과 신경전을 벌였다. 여우 부족은 환에게 이를 고자질 했고 환은 여우 부족을 위로했다. 이나는 환이 계속해서 자신이 아닌 여우부족을 챙기자 서운함을 느꼈다. 같은 시간 라타와 함께 있던 부족원은 실수로 라타의 가슴을 만졌다.

‘EP14. 수확제(2)’편 말미 자신의 정체가 완벽히 들켰다고 생각한 라타는 부족원을 던져버리고 도주했다. 하지만 부족원은 라타가 여자가 아닌 여유증으로 고민하는 남자라고 착각하고 있었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 사진 = 네이버 웹툰]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