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지니아 차량돌진범 "'트럼프 집회' 간다고 했다" 20세 백인 남성 공화당원 밝혀져…
2017.08.14트위터페이스북RSS
   
사진=샬러츠빌(버지니아)=AP/뉴시스 '이 차량이 시위대를 무차별적으로 들이받아 사람들이 공중으로 튕겨져 나가는 모습. 이 과정에서 1명이 사망하고 19명이 다쳤다. 2017.08.13'

미국 버지니아 주 샬러츠빌에서 벌어진 백인우월주의자 집회에서 군중을 향해 차량을 돌진한 범인은 20세 백인 남성 공화당원이었다.

13일(현지시각) AP통신과 미국 일간 워싱턴포스트(WP) 등은 전날 샬러츠빌에서 체포된 용의자가 제임스 알렉스 필즈 주니어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필즈는 켄터키 주에서 성장해 최근 오하이오 주 인구 1만4천명 정도의 작은 도시 모미로 이주했다. 그의 어머니 서맨사 블룸은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아들이 버지니아 주에서 열리는 집회에 참석하는 줄 알았으나 백인우월주의 집회인지는 몰랐다고 설명했다.

블룸은 “트럼프(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와 상관이 있는 집회인 줄 알았다”며 “트럼프는 백인 우월주의자가 아니지 않느냐”고 말했다.

또한, 블룸은 지역신문 ‘톨레도 블레이드’와의 인터뷰에서 필즈가 주류 보수주의에 대항한 ‘대안우파’ 집회에 간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공화당원으로 등록한 필즈는 현재까지 2급 살인 1건, 폭력범죄 3건, 뺑소니 1건의 혐의를 받고 있다. 필즈는 현재 보석이 허용되지 않는 구속상태에 있으며 오는 14일 법원에서 공소사실을 시인하는지 묻는 인부 심리를 받는다.

앞서 12일 버지니아 주 샬러츠빌에서 백인 우월주의 집회에 참가했다가 이에 반대하는 시위대를 향해 승용차를 몰고 돌진. 이 사건으로 1명이 숨지고 19명이 다쳤다.

[뉴스인사이드 장수연 기자/사진=AP뉴시스]

트위터 페이스북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