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괴산·충주 등 충북 폭우 피해 ‘심각’…6명 사망·재산피해 170억원
2017.07.18
   
▲ 폭우 피해 청주 / 사진= 뉴시스

폭우가 쏟아진 청주 등 충북 지역의 피해가 커지고 있다.

18일 충북도에 따르면 지난 15~16일 큰비로 도민 6명이 숨지고 1명이 실종됐으며 445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애초 사망·실종자는 4명이었으나 충주시 연수동 건물에서 추락해 숨진 A(50)씨와 침수 도로 복구작업 중 심근경색으로 사망한 도청 소속 도로보수원 B(50)씨가 추가됐다.

보은군 청천면에서 실종된 C(83)씨는 아직 찾지 못했다. 도 등 관계 당국은 인력과 헬기를 동원해 수색작업을 진행 중이다.

도와 도내 시군이 이날 오전까지 집계한 재산 피해액은 총 172억5800만원에 이른다.

청주산단 폐수처리시설과 상하수도 20개소, 도로 14곳, 하천 28곳, 문화재 3곳 등 공공시설이 수해를 입었으며 6만㎡의 임야가 산사태로 무너져 내렸다.

주택 5채가 반파됐고 781채가 침수됐으며 농경지 2959㏊도 물에 잠겼다. 28개의 공장과 축수산 시설 54곳이 비 피해를 입은 것으로 조사됐다.

도내 곳곳에서 총 764대의 차량이 침수된 것으로 나타났으며 침수 또는 붕괴로 도내 36곳에서 전기와 상하수도, 도시가스 공급 차질 현장이 빚어졌다.

폭우 피해 이재민은 청주시 118가구 227명, 괴산군 87가구 218명이다. 이재민들에게는 하루 7000원의 응급구호비와 재해구호 세트, 식사, 모포 등을 지원하고 있다고 도는 전했다.

전날 시군 공무원을 제외한 1508명의 인력을 수해 복구 현장에 투입했던 도는 이날도 1000여명의 인력을 현장에 보내 복구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뉴스인사이드 정찬혁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