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듀2’ 유선호 “원래 살 잘 안쪄, 치킨도 1인 1닭” (화보)
2017.07.18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연습생 김용국와 유선호가 프로그램이 끝난 후 소감을 전했다.

김용국과 유선호는 최근 앳스타일(@star1) 2017년 8월호를 통해 공개되는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촬영 이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김용국은 “중국인임에도 한국어가 굉장히 능숙하다”는 질문에 “중국 내에 있는 한인타운에서 한국인 형들과 함께 춤추다 언어를 배웠다” 답했다. 이어 “빅뱅 선배님들의 거짓말이라는 무대를 보고 반했다”며 한국으로 오게 된 계기를 밝혔다. 유선호는 “삼시5끼로 화제였는데 실제로 보니 군살 없는 몸매를 유지하고 있다”는 질문에 “원체 살이 잘 안 붙는다. 치킨도 1인 1닭”이라는 재치 있는 답변을 내놨다.

본인이 생각하는 자신의 매력은 뭐냐라는 질문에 김용국은 “낯도 가리고 리액션도 작아서 눈에 잘 안띄는 편이다. 팬들이 말해주시는 ‘스며드는 매력’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고, 유선호는 “안경을 쓰고 벗고의 갭 차이라 생각한다. 반전의 매력이 있는 것 같다” 며 웃었다.

한편 7월21일 발매될 앳스타일 8월호에서 김용국과 유선호를 포함한 연습생 7인은 ‘그 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년들’이라는 콘셉트의 화보를 촬영했다. 이번 8월호에서는 김용국과 유선호의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비하인드 스토리와 앞으로의 계획에 관한 진솔한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뉴스인사이드 홍혜민 기자/사진=앳스타일]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천태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