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보세요’ 정체 수란, 순수매력 통했다… ‘호빵왕자’ 가왕전 진출 (복면가왕)
‘여보세요’ 정체 수란, 순수매력 통했다… ‘호빵왕자’ 가왕전 진출 (복면가왕)
  • 승인 2017.01.15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면가왕’ 여보세요의 정체는 수란이었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미스터리 음악쇼 복면가왕’ 94회에서는 2라운드 준결승전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가왕 아기천사에 도전할 결승진출전에는 여보세요와 호빵왕자가 진출했다. 

첫 번째 결승 무대에 선  여보세요는 나미의 ‘슬픈 인연’을 선곡했다. 여보세요는 소울풀하면서도 감성을 자극하는 슬픈 목소리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호빵왕자는 박미경의 ‘기억속의 먼 그대에게’를 선곡해 곡 초반부터 몰아치는 폭풍성량으로 여심을 흔들었다. 

무대가 끝난 뒤 진행된 판정단 투표 결과 호빵왕자가 70대 29로 여보세요를 꺾고 가왕전에 진출했다. 

곧바로 공개된 여보세요의 정체는 수란이었다. 수줍은 모습으로 얼굴을 공개한 수란은 연이은 극찬에 “감사하다”며 미소를 지었다.

김현철은 “저랑 꼭 같이 작업을 하자고 프로포즈 하고싶다”며 “저렇게 매력적인 목소리와 저렇게 박자를 타는 사람을 여태 본 적이 없다. 탁월한 음악성이다”라고 말해 수란을 감동하게 만들었다.

이어 수란은 “저희 어머니가 저를 너무 자랑스러워하셔서 SNS에 제가 TV에 나왔던 사진을 자주 올려두신다. 아직은 유희열 씨와 찍은 사진밖에 없는데 오늘은 복면가왕 팬이니만큼 사진 한 장 찍었으면 한다”고 말해 김성주와 즉석 사진을 찍어 웃음을 자아냈다.

[스타서울TV 홍혜민 기자/사진=MBC ‘복면가왕’]


BES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