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이, 여자친구와 SNS에서도 공개적인 애정표현! "결혼할 생각…사랑해"
2017.01.12
   
▲ 비와이/사진 = 비와이, 비와이 여자친구 SNS

'라디오스타' 비와이가 5년 째 만나고 있는 여자친구를 공개한 가운데 SNS에서도 공개적인 두 사람의 사랑 표현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비와이, 딘딘, 지조, 블랙핑크의 지수와 로제가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비와이는 5년째 연애중이라며 일반인 여자친구를 소개했다.

비와이는 여자친구에 대해 "교회에서 만났다. 여자친구에게만 빛이 나왔다"며 남다른 애정을 뽐냈다.

실제로 비와이는 다른 방송이나 SNS 등 에서도 여자친구의 존재를 숨기지 않고 당당히 밝혀왔다.

비와이와 그의 여자친구는 크리스마스, 생일 등 기념일에 인형이나 직접 그린 그림 등을 선물하며 여전한 사랑을 과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각자의 SNS에 이를 숨기지 않고 공개했고, "사랑해" 등의 달콤한 애정표현이 담긴 댓글들을 직접 남기기도 하고 있다.

이밖에도 비와이의 여자친구가 악플러에게 시달리자 그는 자신의 SNS에 "점점 나쁜 말들을 많이 하신다. 모르는 사람에게 수백개의 화살을 맞기엔 너무 버겁다"며 악플로 인해 힘든 심경을 고백하기도 했다.

이어 "남자친구가 잘되든 안되든 상관없다. 저희 사이가 그렇게 쉽게 깨질 사이 아니다. 결혼할 생각으로 여기까지 왔다"고 전했다.

해당 글에 비와이는 직접 "신경쓰지마 내 사랑아"라는 달달한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한편, 현재 비와이의 여자친구는 '라디오스타' 방송 이후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스타서울TV 임진희 객원기자/사진 = 비와이, 비와이 여자친구 SNS]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  |  제휴 및 사진 영상구매  |  광고문의  |  저작권 정책  |  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무교로 32, 14층 3호(무교동,효령빌딩)  |  전화 : 070-4639-1163  |  팩스 : 02-6455-7740  |  이메일 : news@newsinside.kr
등록번호 : 서울 아 00380  |  등록일 : 2007년 6월 4일  |  발행인 : 천태영  |  편집인 : 이광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태영
뉴스인사이드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뉴스, 사진, 동영상 등)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7 뉴스인사이드. All rights reserved.